> 뉴스 > 에너지
5월 천연가스 판매량 전년 동월대비 35.1% 증가가스공사, 평균기온 하락 및 산업용 수요 증가 등 영향
김경한 기자  |  santakim@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6.12  16:34: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김경한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정승일)가 2018년 5월 천연가스 판매량이 234만6,000 톤을 기록, 전년 동월대비 35.1% 증가했다고 밝혔다.

도시가스용 천연가스는 평균기온 하락에 따른 주택용 수요 및 경쟁연료 대비 가격경쟁력 회복에 따른 산업용 수요 증가 등의 영향으로 전년 동월 995천 톤 대비 14.7% 증가한 1,141천 톤을 기록했다.

발전용은 총 발전량 증가와 기저발전량 감소 영향으로 LNG 발전이 증가하여 전년 동월 739천 톤 보다 63.1% 증가한 1,205천 톤을 나타냈다.

특히 발전용 판매는 지난해 12월 이후 6개월 연속 전년 동월 대비 높은 증가 추세를 보였다.

김경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서해선 영업 개시···출퇴근 13분·평시 20분 간격 운행
2
한-미 공조, 주한미군이전사업.고덕 국제신도시개발 모색
3
휴식, 그 이상 누리는 '힐링' 단지 선호도 높아진다
4
[포토] 김현미 장관, 서해선 개통식 참석
5
신세계건설, '빌리브 울산' 최고 청약경쟁률 7.08대1 기록
6
“북한시장 진출 ‘건설코드 통일’ 선행돼야”
7
미래가치 급상승중인 판교, 최중심 역세권 스트리트 상가 ‘라스트리트 윙’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