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철도/항만
코레일, 베트남 교통 관계자 대상 연수 진행오영식 사장 "현지 철도산업 경쟁력 제고 계기 기대···양국 교류 확대 희망"
김주영 기자  |  kzy@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06  11:06:2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코레일은 베트남 철도국, 철도공사 등 교통 관계자를 대상으로 이달 30일까지 한국 교통정책을 주제로 ‘한국 교통분야 개발경험’을 공유하는 연수를 진행한다.

[국토일보 김주영 기자] 베트남 철도당국 관계자들이 한국의 선진 철도기술과 개발 경험을 벤치마킹하기 위해 방한했다. 이를 통해 한국과 베트남간 교통분야 교류와 협력이 한층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코레일(사장 오영식)은 베트남 철도국, 철도공사 등 교통 관계자를 대상으로 ‘한국 교통분야 개발경험’을 공유하는 연수를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연수는 한국국제협력단(코이카, KOICA)의 ‘베트남 교통분야 개발컨설팅(DEEP, Development Experience Exchange Partnership)사업’의 일환으로, 코레일이 한국철도기술연구원, 한국교통연구원과 함께 공동으로 수행하는 협력사업이다.

코레일은 이달 5일부터 30일까지 한국 교통정책을 주제로 한 교육을 시작으로 철도 차량과 철도 신호통신분야 연수를 연내 순차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교통정책 연수와 관련해 코레일은 철도 운영, 인재 양성, 안전관리 등 교통정책 분야의 전문 강의와 현장실습으로 한국의 철도 운영 사례와 노하우를 전수하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특히 베트남 연수생의 관심사항인 철도역 복합환승센터와 철도 물류정책 등도 심도있게 다룰 예정이다.

코레일 오영식 사장은 “한국의 철도 개발 경험과 선진 기술이 베트남 철도산업의 경쟁력을 높이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철도를 시작으로 한국과 베트남간 교통분야의 교류와 협력이 더욱 확대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박순자 위원장 "신안산선 예산 850억 확보···역대 최대 규모"
2
[목록] 국토교통부 2019년도 신규사업 현황
3
서부선 경전철 조기 착공 위한 시민모임이 움직인다… 1만 시민 서명 완료
4
박순자 위원장 "신안산선 기재부 민투심의 통과 환영···전폭적 지원 총력"
5
"교육시설 재난관리 최고 전문기관 자리매김 총력 "
6
경쟁률 100대 1의 힘은 ‘분양가’
7
서울 5·9호선 김포 연장 본격 검토···국토부 용역비 5억 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