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CM&ENG
건축가협회, ‘2017 국제건축문화정책심포지엄’ 개최3월 10일 ‘문화의 숨: 건축’ 주제 DDP서 국제 토론
하종숙 기자  |  hjs@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2.17  13:29:0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배병길 회장 “대한민국 건축문화정책 미래 발전방향 모색”

   
 
한국건축가협회(회장 배병길)가 내달 10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알림 1관에서 ‘문화의 숨: 건축(Air Of Culture: Architecture)’을 주제로 ‘2017 국제 건축문화정책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번 국제 심포지엄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건축가협회 주관으로 개최, 건축을 문화적 가치로 인정할 수 있는 기회의 자리 마련과 함께 일반대중을 대상으로 건축에 대한 홍보, 21세기 국내 건축문화발전을 위해 마련됐다는게 협회 측 설명이다.

건축가협회 배병길 회장은 “이번 심포지엄은 시민과 정책관련자, 건축전문가들을 대상으로 건축의 보존과 활용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영국, 프랑스, 네덜란드 등 건축문화정책을 실천하고 있는 국가의 건축정책 전문가와 건축을 통해 문화적 창조물을 구현한 유명 건축가를 초청한다”며 “그들의 건축적 가치관을 통해 문화적으로 미치는 영향에 대해 토의하고 이를통해 대한민국의 건축문화정책이 발전해 나아갈 수 있는 있는 방향을 모색할 예정”이라고 심포지엄 개최 의미를 강조했다.

하종숙 기자 hjs@ikld.kr

 

하종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7호선 연장에 인천상가분양 주목… 선임대 방식 청라스퀘어7 눈길
2
광주 첨단 진아리채 오는 26일 분양 예정
3
상반기 평택·창원·인천영종 등 개발호재 풍부
4
우미건설, 올해 성장기반 확립 '총력추진'
5
집나와, 신축빌라 분양 시 입지조건 거주환경 확인 필요
6
대구 최중심에 우뚝 서게 될 ‘두류역 제타시티’ 사업 날개 달았다
7
연초부터 발전공기업에 안타까운 일 잇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