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지방종합
울산남구청, 관광기념품 공모전 수상작 발표
노익희 기자  |  kld@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1.29  13:47: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노익희 기자] 울산 남구청(청장 서동욱)은 고래도시 울산남구의 특색과 상징성을 지닌 관광기념품 발굴육성을 위해 실시한2016 울산광역시남구 관광기념품 공모전수상작을 29일 발표했다. 

전국에서 고래를 모티브로한 민공예품, 공산품 등 다양한 작품2개 분야(보급형 및 고급형) 167점을 접수되어, 심의를 거쳐 보급형 및 고급형 분야 각 대상 1, 금상 1, 은상 1, 동상 1, 입선 3점 총 14점을 선정했다. 

보급형 분야 울산을 대표하는 귀신고래를 모티브로 만든 고래모양의 수제 만주빵으로 소화촉진에 효과적인 무화과와 두뇌건강에 좋은 호두를 주재료로 한 단디만주 고래빵이 대상을 수상했다. 

금상은 고래 향초등, 은상암각화 텀블러, 동상은 돌고래 원목샤프, 입선은 울산12경 손거울, 고래방향제, 고래목걸이 체험키트가 입상했다.

고급형 분야는 와인을 오픈할 때 차가운 느낌의 손잡이 보다는 사람이 따뜻하게 느껴지는 원목을 고래모양으로 직접 조각하여 만든 생활공예품으로 술고래를 연상시키며 술은 stop하라는 의미도 가지고 있는 고래 와인 스토퍼가 대상을 수상했다.

금상은 옻칠 고래나무컵, 은상은 고래 LED센서등, 동상은 고래꼬리 순은 목걸이, 입선은 암각화 배터리볼펜세트, 십리대밭 화병세트, 유창목 고래도마가 입상했다. 

남구청 관계자는 오는 122일 수상작을 시상하고 125일부터 9일까지 구청 본관 현관에 수상작을 전시할 계획이며, 앞으로 남구홍보관 및 고래축제, 남구의 각종 행사시 입상작을 전시홍보하는 등 관광기념품으로 활용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노익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2017 세계 100대 건축사사무소] 정림건축
2
선도 가능한 학생에게 과도한 징계, ‘퇴학처분’
3
오투오빌, “서울 아파트 공급 부족 현상… 신축빌라 분양으로 해결할 수 있어”
4
전국 18곳 도시재생사업 착수… 4조 9천억 투입
5
몸이 으슬으슬 춥다? 수족냉증 증상과 치료법
6
경기도 신청사 블루칩 ‘힐스테이트 광교중앙역’ 완판 임박
7
민간참여 공공분양 '세종 e편한세상 푸르지오' 순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