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자재&장비
서울시-금호석유화학, 10년째 복지시설 창호교체사업장애인 맞춤형 보장구 전달 및 거주시설 개선
이경옥 기자  |  kolee@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5.19  09:45: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이경옥 기자] 서울시 장애인 후원결연사업의 일환으로 금호석유화학(주)이 2008년부터 현재까지 약 10억원 상당을 지원해 장애인 보장구 및 장애인 거주시설 창호교체사업을 10년 째 서울시와 함께하고 있다.

한편 올해는 10주년을 기념해 서울시가 금호석유화학(주)과 함께 18일 오후 4시에 서울시 노원구에 소재한 중증 장애인 거주시설인 쉼터요양원에서 장애인 맞춤형 보장구 기증식을 개최했다.

기증식을 통해 라파엘의집, 루디아의집, 문혜장애인요양원, 생수의집, 쉼터요양원, 시립평화로운집, 암사재활원, 은평재활원, 한사랑마을, 해맑은마음터, 향유의집 등 총 11개 시설에 장애인 맞춤형 보장구가 전달될 예정이며 23명의 장애인이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지원되는 보장구는 사용자 체형을 휠체어에 맞출 수 있는 자세 유지 장치인 ‘이너’와 ‘휠체어’ 등이다.

이번 행사에는 박찬구 금호석유화학(주) 회장과 장경환 서울시 복지본부장, 김원제 서울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장 등이 참석했다.

한편, 금호석유화학(주)은 2008년부터 장애인 맞춤형 보장구 지원을 통해 외부활동이 자유롭지 못한 1,200여 명의 장애인에게 손과 발이 되어 보다 나은 삶을 살아가는데 큰 힘이 돼 주고 있다.

금호석유화학(주)은 2008년에는 한국장애인복지시설협회를 통해 후원했으며, 2009년부터는 서울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와 함께 장애인 후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서울시와 함께 금호석유화학(주)은 장애인 맞춤형 보장구 지원사업, 복지시설 창호교체사업을 추진해왔고, 시각장애인용 흰지팡이 보급 등 장애인을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 등을 통해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진행하여 따뜻한 사회를 만드는데 앞장서고 있다.

장경환 서울시 복지본부장은 “금호석유화학의 사회공헌활동은 또 하나의 나눔문화를 만들어내며, 장애인에 대한 관심과 지원이 큰 힘이 됐다”며 “서울시도 장애인 복지증진을 위해 각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한화건설, ‘여수 웅천 디 아일랜드’ 오픈 첫날 평일에도 5천여명 몰려 ‘인기’
2
새 아파트 부담 없이 내 집 마련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
3
[인사] 국토교통부
4
130만 건설기능인의 축제 '제25회 건설기능경기대회' 성료
5
수도권 서부, 교통호재 기대… 10월 신규분양 ‘봇물’
6
건설산업이 늙고 있다···청년층 유입 위한 정책적 지원 필요
7
김현미 장관, 광주 1913송정역시장 방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