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지방종합
부산시, 올해 핵심정책 위주의 정책콘서트 연다10일,11일, 이틀간..시정의 정책 참여와 소통의 장
부산=김두년 기자  |  donyen@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09  15:48:3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2016년 개최된 부산시 정책콘서트 진행사진 (사진제공=부산광역시청)

[국토일보 김두년 기자]  부산시는 9일 1월 10일부터 11일까지 이틀 간 시청 1층 대회의실에서 민선6기 핵심 프로젝트 위주로 시정 계획을 보고하는 ‘2017년 정책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시정의 시민 참여와 소통을 강조하는 민선6기 서병수 시장의 시정운영 철학에 따라 2015년부터 매년 연초 업무보고를 다양한 시민 참여 하에 보고회를 공개하여 진행해 오고 있다.

특히, 올 해는 전년도와 달리, 전 실·본부·국별 소관 업무 전체를 보고하는 형식적 보고회를 탈피, 민선6기가 지향하는 핵심 주제에 연계된 실·본부·국별 보고회를 진행하여, 시정의 가치 지향점을 분명히 하고, 시민의 관심이 높은 주제에 집중할 할 계획이다.

보고회 첫째 날인 1월 10일은 △ 일자리 창출 혁신 △ 서부산 발전 △ 도시 재창조
주제로 보고하고, 둘째 날은 △ 글로벌 도시 △ 문화·복지 도시 등 전체 5개 주제 분야로 진행된다. 올 해는 민선6기가 실질적으로 3년차에 접어드는 해로, 시민에게 보다 구체적인 성과를 창출해야하는 만큼, 참석자들의 실천 의지를 다지는 다짐의 시간도 갖는다.

아울러, 이번 정책콘서트에서는 각 주제별로 각계의 현장 관계자 목소리를 듣기 위해 종전과 달리, 부산 지역에 국한하지 않고 수도권, 대전, 경남, 제주 등 전국에서 여러 인사를 초청하여 다양한 현장의 목소리를 듣도록 기획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보고회를 통해 시정의 핵심 가치를 시 뿐만 아니라 산하기관까지 함께 공유하고, 시민의 다양한 의견을 정책에 반영하는 자리로, 평소 정책 소통을 중시하는 서병수 시장의 소신이 반영된 것”이라면서, “이번 정책콘서트 통해 민선6기 2017년도 시정이 한 단계 더 도약하는 데 각오와 의지를 다지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LH, 올 사업계획 17조5천억 편성…확장적 투자계획 수립
2
규제 피한 3월 분양 매력 단지 ‘봇물’
3
고덕국제신도시, 분양시장 쟁탈전 본격화
4
강남 프리미엄 아파트 ‘동양 파라곤’ 고덕국제신도시 첫 분양 스타트
5
[입찰동향-시설공사] 조달청, 금주 47건 1천8백억 입찰 진행
6
LH 서울지역본부, 구리시와 지역개발 MOU 체결
7
HUG, 인천 연수·경기 화성 등 6차 미분양관리지역 25곳 지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