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금융·경제
테슬라바이오랩, 바이오 스타트업 투자펀드 활용
노익희 기자  |  kld@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2.02  16:01: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노익희 기자] 테슬라바이오랩(대표 김성진)은 민간 VC등을 통해 총 385억원 규모로 조성한 초기(스타트업) 바이오기업 육성펀드를 적극 활용하겠다고 2일 밝혔다. 

펀드 조성 금액의 45%175억원을 창업 5년 미만 바이오기업에 투자되어야하며, 기업 1 곳당 최대 77억원까지 출자할 수 있다. 

테슬라바이오랩은 바이오 스타트업으로 아이카이스트 소속 구성원들이 사내 벤처 성적으로 올해 하반기 설립됐다. 최근 AI 조류인플루엔자를 자기공명 장파장 기술로 제거할 수 있다고 발표했다. 

중국도 한국 바이오기업 인수 및 투자에 적극적 행보에 나서고 있다. 중국은 15205억 위안 규모로 의약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칭화홀딩스는 바이오 계열사인 퉁팡캉타이산업그룹을 통해 한국의 바이넥스를 인수했으며 테슬리는 한국의 제엑신에 200억원 규모의 전환 사채를 발행하는 등 국내 바이오 기업들에 대한 중국 러브콜이 계속되고 있다. 

테슬라바이오랩도 중국 투자회사에게 인수제안을 받았으나 토종기술 보호 차원에서 거절했다는 후문이다. 이번 바이오 스타트업 전용 투자펀드로부터 자금을 유치해 연구개발에 100% 활용 예정이다.

노익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포토]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신형 원형보안검색기
2
국토교통연대회의, 맹성규 2차관과 간담회 가져
3
인천시 “원·신도심 상생 발전 총력”
4
대우건설 '송도 랜드마크 푸르지오시티' 상품성 '각광'
5
반도건설 '카림애비뉴' 신도시 브랜드 상가로 우뚝
6
7호선 연장에 인천상가분양 주목… 선임대 방식 청라스퀘어7 눈길
7
‘강남까지 한번에’ 新역세권 오피스텔 가치 상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