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부동산
초역세권 아파트, 용인 보평역 서희스타힐스 에버파크 분양
이경옥 기자  |  kolee@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2.01  18:11:1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용인 보평역 서희스타힐스 에버파크 조감도.

[국토일보 이경옥 기자] 3.3㎡ 600만원대의 초역세권 아파트 단지가 등장해 눈길을 끌고 있다.

주인공은 경기 용인시 처인구 유방동 일대에 들어서는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용인 보평역 서희스타힐스 에버파크’다.

지역주택조합 시공의 강자로 꼽히는 서희건설이 짓는데다 주변 시세보다 1억원가량 저렴해 전세난에 지친 실수요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지하 1층~지상 34층, 16개동에 전용면적 52∼101m² 2,150가구로 이뤄진 대단지다. 전체 가구의 73%는 부동산 실소유자인 30~40대를 겨냥해 전용 52㎡와 59㎡ 주택형이다.

아파트 대부분을 남향 위주로 배치하고, 전용면적 59m² 이상은 4베이로 지어 채광성과 통풍성이 좋다.

입주민들의 편의를 위해 피트니스센터, 어린이집, 실버룸 등의 커뮤니티 시설도 다양하게 들어설 예정이다.

뛰어난 교통 환경이 이 단지의 큰 장점이다. 도보 1분 거리에 있는 경전철 에버라인 보평역을 타고 분당선 기흥역까지 20분대에 갈 수 있다.

영동고속도로 용인 나들목이 차량으로 1분 거리다. 또한 처인구를 지나는 제2외곽순환고속도가 2021년 개통되면 교통은 더 좋아질 전망이다. 특히 신설되는 서울-세종시 간 고속도로가 개통되면 서울까지 20분이면 닿을 수 있다.

또 남측으로 기존 42번 국도 대체 삼가~대촌 우회도로가 2017년 3월 개통 예정으로 개통 시 동백 및 신갈IC 까지 빠르게 접근 가능하다.

단지 주변에 각종 생활편의시설 또한 풍부하다. 용인공용터미널, 이마트, 용인시종합운동장 등이 차로 10분내 거리에 있다.

단지 바로 앞에는 용인 성산초등학교(병설 유치원)이 있고 반경 3km 이내에 초중고교가 밀집돼 있다.

조합은 지난 6월 28일 조합창립총회를 열고 10월 6일 조합설립인가 접수 신청을 완료했다.

서울 등 수도권에서 6개월 이상 거주한 무주택자이거나 소형 주택 (전용면적 85m² 이하 1채) 소유자면 조합원으로 가입할 수 있으며 일반분양 전 조합원 모집 마지막 기회이다.

분양 관계자는 “조합원이 되면 청약 경쟁을 벌이지 않고도 새 아파트를 분양 받을 수 있다”며 “현재 분양가는 3.3㎡당 평균 785만원, 최저 688만원으로 획기적인 가격에 내 집 마련을 할 수 있는 기회”라고 전했다.

홍보관은 경기 용인시 처인구 유방동에 있으며 조합원을 모집 중이다. 서희건설이 내년 3월 공사를 시작해 2019년 준공 예정이다.

이경옥 기자 kolee@ikld.kr

이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인덕원~수원 전철사업’ 내년 상반기 착공...163억 기본설계비 확보
2
올해 정비사업 마지막 ‘승부처’ 우동3구역 재개발 시선 집중
3
[포토] SRT 동탄역 둘러보기
4
연내 브랜드 대단지 역세권 아파트 분양
5
SRT 동탄역, 국내 최초 지하 고속철도역 '눈길'···9일 영업 개시
6
우원식의원‘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북부구간 통행료 대폭 인하 설명회 개최
7
현대엔지니어링 '힐스테이트', 주택시장 신흥강자 '우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