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에너지
한전 신임 사장에 김종갑 전 한국지멘스 회장 선출신재생에너지 정책 추진 활기 전망
선병규 기자  |  redsun@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12  09:41: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선병규 기자] 한국전력은 최근 전남 나주 한전 본사에서 임시주주총회를 개최하고, 김종갑(사진) 전 한국지멘스 대표이사 회장을 제20대 한전 사장으로 선출했다.

신임 사장으로 선출된 김종갑 전 한국지멘스 대표이사 회장은 산업통상자원부장관의 제청으로 대통령으로부터 재가를 받으면 임기 3년의 한전 사장으로 취임한다.

김 신임사장 내정자는 성균관대를 졸업하고 미국 인디아나대 대학원에서 경제학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1975년 17회 행정고등고시를 통해 공직에 발을 내딛어 산업자원부 차관보, 특허청장, 산업자원부 제1차관을 거쳐 하이닉스반도체 대표이사 사장, 한국지멘스 대표이사 회장을 역임했다.

독일 에너지 기업인 한국지멘스 회장을 역임한 김 신임 사장은 신재생에너지 전환과 원자력발전소 수출 등을 적극 추진할 것이라는 관측이 높다.

 

선병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박순자 위원장 "신안산선 예산 850억 확보···역대 최대 규모"
2
[목록] 국토교통부 2019년도 신규사업 현황
3
서부선 경전철 조기 착공 위한 시민모임이 움직인다… 1만 시민 서명 완료
4
박순자 위원장 "신안산선 기재부 민투심의 통과 환영···전폭적 지원 총력"
5
"교육시설 재난관리 최고 전문기관 자리매김 총력 "
6
경쟁률 100대 1의 힘은 ‘분양가’
7
서울 5·9호선 김포 연장 본격 검토···국토부 용역비 5억 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