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국토정책
지에스아이엘, 해저터널 공사에 스마트 안전관리 시스템 도입과기부 산하 K-ICT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로 육성
선병규 기자  |  redsun@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3  09:35:3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선병규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유망기술기업 지원 전문기관 K-ICT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 지에스아이엘이 3.4km에 이르는 해저터널 공사에 국내 최초로 스마트 안전관리 시스템 구축을 완료했다고 13일 밝혔다.

해당 해저터널은 한국전력공사가 발주하고 대우조선해양건설(주)이 시행한 당진-평택 지역 전기공급시설 전력구 공사다.

지에스아이엘이 이번 해저터널 공사에 구축한 스마트 안전관리 시스템은 △지문, 얼굴인식이 가능한 근로자 위치정보 파악 및 터널 출입관리 △산소농도, 유해가스, 수직구 수위정보 등 자동탐지 및 안전수치 관리 △영상정보 기반 실시간 모니터링 등 근로자의 안전관리를 위한 통합시스템으로 구성돼 있다. 공사 현장을 웹과 모바일 앱으로 언제 어디서든 모니터링 할 수 있다.

지에스아이엘은 5월 강원본부 관내 철도건설현장에 스마트 안전관리 시스템을 도입한 바 있다.

이 외에도 삼성엔지니어링 반도체 그린동 현장, 대림산업 현장 등이 있으며, 또한 9월에는 두산건설, 한라와 공동으로 국토교통부로부터 건설신기술 제828호로 지정받았다.

이정우 지에스아이엘 대표는 “한국전력공사에서 발주한 첫 해저터널에 국내 최초로 근로자 위치파악 시스템을 공급해 기쁘다. 추후 변환소등까지 확대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면서 “ICT 기술을 융합한 사고예방 활동으로 재해율 감소는 물론 실시간 위험감지로 사고 발생 시 신속하게 골든타임을 확보하고, 안전관리 공백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선병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김현미 장관 “하도급 직불제 전면 확대”···적정임금 지급 토대 마련 기대
2
여의도 출퇴근 편리한 아파트, 한화건설 '영등포뉴타운 꿈에그린'
3
경기도 전세가율 1위 의왕시 '의왕 백운밸리 제일풍경채 에코&블루' 관심
4
욜로(YOLO)·휘게라이프(Hygge Life), 모두 즐기는 생활의 재발견
5
8.2 부동산 대책 역풍 피하자…발목잡힌 투자자자들 상가 ‘청라스퀘어7’ 주목
6
호반건설 '배곧신도시 아브뉴프랑 센트럴'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
7
대한민국 땅값, 1인당 GDP보다 3배 이상 더 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