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업계 > 포토뉴스
SK건설·밀알복지재단, 저소득가정에 방한키트 전달전기담요·문풍지·보온주머니 담은 방한키트 600개 제작
이경운 기자  |  Lkw@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7  17:12: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SK건설과 밀알복지재단은 지난 6일 서울 종로구 수송동 ‘지 플랜트’(G.plant) 사옥에서 희망메이커 후원가정에 보내줄 방한키트를 제작하는 봉사활동을 벌였다. <사진은 조기행 SK건설 부회장(첫째줄 오른쪽)과 임직원, 베이비부 멤버들(남색조끼 착용)이 방한물품을 들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SK건설과 밀알복지재단은 지난 6일 서울 종로구 수송동 ‘지 플랜트’(G.plant) 사옥에서 희망메이커 후원가정에 보내줄 방한키트를 제작하는 봉사활동을 벌였다고 7일 밝혔다. 희망메이커는 임직원 기부로 마련한 기금으로 저소득 가정을 지원하고 다양한 교류활동을 갖는 SK건설의 사회공헌 활동이다.

행사에는 조기행 SK건설 부회장과 임직원 70여명, 걸그룹 베이비부가 참여했다. 베이비부는 밀알복지재단 나눔대사로 활동해 오고 있다.

참가자들은 전기담요, 문풍지, 보온주머니 등 10개 방한물품과 희망메이커 후원아동에게 쓴 크리스마스 카드를 키트 상자에 담았다. SK건설과 밀알복지재단은 6000만원 상당의 희망키트 600상자를 제작했고, 후원가정에 전달할 예정이다.

SK건설 관계자는 “희망메이커 후원가정 가족들이 행복하고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7년째 이 행사를 열어오고 있다”며 “앞으로도 희망메이커 활동을 중심으로 임직원이 동참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벌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K건설은 지난 2011년부터 서울 7개 지역을 비롯해 전국 저소득 가정의 아동 및 청소년 600여명의 생계비와 교육비를 지원하는 사회공헌활동을 벌여오고 있다.

이경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별내자이엘라’ 모델하우스 오픈 3일간 수요자 몰려 ‘북새통’
2
우수한 강남접근성 강점··· 호반건설 '하남 호반베르디움 에듀파크' 눈길
3
‘화서역 파크 푸르지오 오피스텔’ 견본주택 개관… 인파 몰리며 기대감 고조
4
아·태항공사협회, '항공시장 안전·환경 인프라 구축 및 균형 발전' 결의안 채택
5
대구 수성구 최초 멀티플렉스 영화관 입점 '범어 더리브 스퀘어' 19일 홍보관 오픈
6
아파트 가치 브랜드가 가른다… 대형 브랜드 선점하라
7
우미건설, 중소형 대단지 '검단신도시 우미린 더퍼스트' 11월 분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