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마포 펜트라우스 주상복합 263가구 공급
LH, 마포 펜트라우스 주상복합 263가구 공급
  • 김영삼
  • 승인 2009.11.26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양가상한제 미적용, 계약후 즉시 전매가능

 

한국토지주택공사(사장 이지송 이하 LH)는 서울 마포구 신공덕동 18-2번지 일원에 위치한 마포로 제1구역 52지구 도시환경정비사업지구에 '펜트라우스' 주상복합아파트 263가구를 공급한다고 26일 밝혔다.

마포 펜트라우스는 국민주택 81가구(전용면적 84㎡)와 중대형 민영주택 103㎡ 38가구, 104㎡ 21가구, 115㎡ 84가구, 152㎡ 39가구로 구성돼 있다는 것이 공사측의 설명이다.

펜트라우스는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되지 않고 계약 후 즉시 전매가 가능하며 재당첨제한의 적용을 받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

3.3㎡당 분양가는 평균 2365만원 수준.

신청자격을 보면 전용면적 84㎡의 경우 입주자모집공고일 현재 서울 1년 이상 거주자 및 수도권에 거주하는 무주택세대주로서 본인과 배우자를 포함 세대원 전원이 입주 시까지 무주택인자로 청약저축 가입 2년이 경과, 매월 약정 납입일에 월납입금을 24회 이상 납입해야 한다.

공사 관계자는 "전용면적 84㎡ 초과 민영주택은 입주자 모집공고일 현재 서울 1년 이상 거주자 및 수도권에 거주하는 만20세 이상인 자로서 청약예금에 가입해 2년이 경과해야만 1순위가 된다"며 "납부조건은 계약금10%와 중도금 50%, 잔금 40%이고, 입주는 오는 2011년 5월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신청접수는 LH 홈페이지를 통한 인터넷청약(www.lh.or.kr)을 원칙으로 하며 접수일정은 오는 30일부터 12월 4일까지 신청자격 및 순위별로 순차적으로 접수받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