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신혼·신생아 가구 공공임대주택 27일부터 모집
청년·신혼·신생아 가구 공공임대주택 27일부터 모집
  • 김현재 기자
  • 승인 2024.06.25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년 매입임대주택 입주자 모집 물량(안).(자료제공 : 국토부)
2024년 매입임대주택 입주자 모집 물량(안).(자료제공 : 국토부)

[국토일보 김현재 기자] 국토교통부는 오는 27일부터 전국 17개 시·도 중 14개 시·도에서 청년과 신혼·신생아 가구를 위한 매입임대주택 입주자를 모집한다.

모집 규모는 청년 2,845가구, 신혼·신생아 가구 1,432가구 등 총 4,277가구다. 신청자 자격 검증 등을 거쳐 이르면 올해 10월 초부터 입주할 수 있다.

매입임대주택은 우수한 입지, 신속한 입주 등의 장점이 있는 공공임대주택이다. 저렴한 임대료로 장기간 안심하고 거주할 수 있어 청년·신혼부부에게 인기가 많다.

청년 매입임대주택은 무주택자인 미혼 청년을 대상으로 공급한다. 시세 40~50% 수준의 저렴한 임대료로 최대 10년 동안 거주할 수 있다.

신혼·신생아 매입임대주택은 무주택 신혼부부를 대상으로 시세 30~40% 수준의 신혼·신생아Ⅰ 유형(1,035가구)과 시세 70~80% 수준의 신혼·신생아Ⅱ 유형(397가구)으로 나눠 구분된다.

신생아 가구는 1순위 입주자로 모집해 우선 공급한다. 결혼 7년 이내 신혼부부와 예비 신혼부부, 6세 이하 자녀를 양육하는 가구 등도 신혼·신생아 매입임대주택 입주자 모집에 신청할 수 있다.

3~4인 가구도 쾌적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전용면적 60~85m2의 신축 주택을 소득·자산요건과 무관하게 공급하는 든든전세 주택(1,634가구)도 오는 27일부터 입주자 모집 공고를 실시할 예정이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서 모집하는 청년(1,745가구), 신혼·신생아(1,399가구) 매입임대주택은 27일부터 입지·면적·임대료·입주자격 등의 정보를 LH청약플러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주택도시공사 등에서 모집하는 매입임대주택(1,133가구)은 해당 기관별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기봉 국토부 주거복지정책관은 “내년까지 도심 내 좋은 입지에 양질의 신축매입임대주택을 적극 공급할 예정”이라며 “특히 저출산 위기 극복을 위해 신생아 가구 대상 공급물량을 확충해 주거부담을 덜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