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8개 상주기관, 인권경영 공동이행 업무협약 체결
인천공항공사·8개 상주기관, 인권경영 공동이행 업무협약 체결
  • 김현재 기자
  • 승인 2024.06.19 2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학재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왼쪽 네 번째)이 어제(18일)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서 ‘인권경영 공동이행 업무협약’을 체결 후 관계 기관장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 : 인천공항공사)
이학재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왼쪽 네 번째)이 어제(18일)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서 ‘인권경영 공동이행 업무협약’을 체결 후 관계 기관장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 : 인천공항공사)

[국토일보 김현재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어제(18일)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서 8개 상주기관과 인천공항 인권경영 문화 확산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각 기관들은 공항 내 인권존중 문화 확산을 위한 ▲인권경영 체계 구축 및 준수 ▲인권체계 고도화 활동 ▲인권존중 문화 확산 캠페인 등의 업무에 대한 상호 협력을 약속했다.

또한 인권존중 실천의지를 대내외에 선언하는 의미로 인천공항 인권헌장도 함께 제정 및 선포했다.

인권헌장에는 ▲인권관련 국제기준·규범 준수 ▲인권경영 공동이행 노력 의지 ▲차별 및 강제노동·아동노동의 금지 ▲지역주민의 생명권·안전권 존중 ▲환경보호 및 오염방지 노력 ▲인권침해 예방 및 구제 ▲국민의 안전하고 편리하게 공항을 이용할 권리 존중 등의 내용이 포함돼 있다.

이학재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 “인천공항은 수많은 국민들이 이용하는 시설이며 8만여 종사자가 근무하는 곳인 만큼 인권보호·존중의 가치를 최우선적으로 지켜야 한다”며 “이번 인권존중 공동이행 협약을 계기로 인권경영 문화가 확산돼 누구나 존중받는 공항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