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양전환형 민간임대 '현대테크노 레이원시티’ 이달 오픈 예정
분양전환형 민간임대 '현대테크노 레이원시티’ 이달 오픈 예정
  • 이경옥 기자
  • 승인 2024.06.19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정부지 치솟는 아파트 분양가와 고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상대적으로 규제가 덜한 분양전환형 민간임대 아파트에 수요자 관심이 몰리고 있다.

일반적으로 아파트를 분양받는 경우 분양자가 계약금과 중도금 여기에 잔금까지 모두 지급이 완료돼야 소유권 이전등기를 통해 집을 소유할 수 있는 구조다.

반면, 분양전환형 민간임대 주택의 경우 계약금과 중도금, 혹은 입주시에 필요한 잔금만 지급하고 10년을 임대형식으로 아파트에 거주하다가 우선분양권을 받을 수 있어 일반 분양 대비 상대적으로 초기 비용에 대한 부담이 적다.

이러한 형태의 주택 공급 방식은 치솟는 부동산 가격에 대한 수요자들의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한국토지주택 공사 등 국가에서도 무주택 서민 임대주택 정책을 직접 시행하고 있다.

이러한 분양전환형 임대아파트의 도입은 주택자금을 마련하는 수요자들의 입장에서 무리하게 대출을 받아 주택을 구입하거나 혹은 이렇다 할 여건이 되지 않아 내 집 마련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요자들의 주택난을 해소하기 위함에 그 의의가 있다.

분양전환형 임대주택은 상대적으로 규제에서 자유로운 것 또한 장점이다. 분양전환형 임대 아파트는 청약통장이 필요 없고 별도의 자격도 없어 만 19세 이상이라면 누구나 접근할 수 있다.  주택 수에도 포함되지 않아 다주택자라 할지라도 세금에 따른 중과세 대상이 되지 않는다.

분양전환형 임대주택의 공급이 늘고 아파트 구매의 주류로 정착되게 되면, 분양가의 상승과 대출로 인한 부담들이 크게 줄어들 것으로 시장에서 기대감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청주시 흥덕구 송절동 일원에서 이달 하우징갤러리 오픈을 앞둔 ‘현대테크노 레이원시티’가 분양전환형 민간임대 아파트로 공급돼 눈길을 끈다.

단지의 민간임대 방식은 모집공고 전 모집하는 방식으로, 일반적으로 모집하는 일반분양 방식과 비교했을 때 주변 지역보다 상대적으로 저렴하고 10년 이후에 10년 전 가격으로 분양이 가능해 내 집 마련 수요는 물론 투자자들에게도 인기가 높은 방식이다.

‘현대테크노 레이원시티’는 타 아파트 단지들과 차별화되는 독보적인 커뮤니티 시설의 고급화를 갖춰 주거여건도 우수하다.

단지 내 골프연습장과 북카페, 독서실은 물론 일반적인 단지에선 접하기 어려운 조식서비스와 국제교육시설 YBM 영어마을, 영상관, 어린이 수영장으로 만들어지는 물놀이공원, 단지 내 가족 캠핑장 등이 예정돼 있어 단지 내에서 쾌적한 생활을 누리고 싶은 부부와 그 자녀까지 모두가 만족하며 지낼 수 있는 최고급 주거단지로 마련될 예정이다.

단지는 선호도 높은 59~84㎡의 중소형 위주의 평면 구성으로 신혼부부부터 자녀를 둔 3인 이상 가정의 큰 선호가 기대된다.

전 세대 남향 위주의 4베이 구조 혁신평면을 적용은 물론 세대당 약 1.5대의 넒은 주차공간으로 수요자 편의를 고려한 공간 설계가 돋보인다.

‘현대테크노 레이원시티’의 특화설계도 주목할 만하다. 팬트리와 알파룸(타입별 상이) 적용을 통한 효율적인 공간 활용이 가능하고 수요자들의 취향과 성향에 맞는 다양한 활용처로 다채롭게 사용이 가능하다. 가벼운 산책이 가능한 황톳길이 단지 주변 공원에 조성돼 시에 기부채납될 예정으로 단지 내·외 가까운 거리에서 자연의 쾌적함과 일상 속 여유를 즐기는 것도 가능하다.

수요자들을 대폭 유입시킬 만한 개발사업도 예정돼 있어 향후 우수한 미래가치도 기대되는 부분이다. 북청주역 신설을 통한 광역 교통망이 대폭 개선될 전망이다. 천안부터 청주를 지나 청주국제공항까지 총 56.1km의 구간을 연결하는 복선전철 사업으로, 완공 시 수도권에서 충청권, 중부내륙권까지 접근성이 크게 상승하는 기대효과를 품고 있다. 단지에서 출퇴근을 원하는 직주근접 수요도 흡수할 수 있을 전망이다.

최근 회원수 약 1.4만 명을 보유한 청주시 부동산 네트워크인 청주모야밴드(모야커뮤니티)와 MOU(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현대테크노 레이원시티’의 긍정적 측면은 더욱 강조될 예정이다.

단지는 지역 내 보수적 부동산들도 높은 안정성에 대해 강조하는 사업지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신뢰성 높은 최대 부동산 밴드에서 사업의 안정성과 신뢰성에 대한 긍정적 평가가 이어질 전망이다.

‘현대테크노 레이원시티’는 지하 2층~지상 35층 18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1,817세대(예정) 규모로 들어선다. 이달 말 하우징갤러리 오픈을 앞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