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강기 허브도시 산업복합관 개관… 세계 승강기 산업발전 중심으로 도약한다
승강기 허브도시 산업복합관 개관… 세계 승강기 산업발전 중심으로 도약한다
  • 하종숙 기자
  • 승인 2024.05.30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oELSA, 경남 거창에 240여억 들여 건립… 산업인력 양성·신제품 품질시험 등 시설 갖춰

김용균 행안부 실장, “승강기 산업육성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 적극 추진”
이용표 KoELSA 이사장 “산업발전 새 초석 마련… 승강기 허브도시 핵심 역할 기대”

경남 거창 승강기 허브도시의 승강기 산업복합관 개관식에서 참석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경남 거창 승강기 허브도시의 승강기 산업복합관 개관식에서 참석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국토일보 하종숙 기자] KoELSA(한국승강기안전공단)가 경남 거창에 승강기 허브도시 조성사업의 핵심시설로 건립한 ‘승강기 산업복합관’이 30일 개관, 승강기 전문인력 양성으로 안전관리 강화는 물론 지역균형발전에 일익을 담당할 전망이다.

‘승강기 산업복합관’ 대강당에서 열린 개관식에는 행정안전부 김용균 안전예방정책실장을 비롯 한국승강기안전공단 이용표 이사장, 구인모 거창군수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승강기 산업복합관’은 승강기 엔지니어 양성과 신제품 연구개발·품질시험 설비 제작지원 등을 위한 시설로 KoELSA가 사업주체가 돼 국·지방비 등 240여억원을 들여 지난 2021년 5월 착공, 3년간의 공사기간을 거쳐 이날 개관식을 갖게 됐다.

연면적 4,363㎡의 3층 건물로 건립된 ‘승강기 산업복합관’은 400여명을 수용할 수 있는 대강당과 강의실, 실습실, 회의실을 비롯하여 엘리베이터 실습타워 3기(MRL, MR, 유압식)와 실습용 에스컬레이터 등으로 구성된다. 또한 60여명을 수용할 수 있는 기숙사와 식당도 갖추고 있다.

특히 KoELSA는 승강기 산업복합관과 함께 125m 높이의 새로운 승강기 시험타워를 건립하고 있는데 이들 시설이 완성되면 세계 승강기 산업을 선도하기 위한 기반을 갖추게 돼 승강기 허브도시로 면모를 갖출 것으로 기대된다.

행정안전부 김용균 안전예방정책실장은 “보유대수 84만여대의 세계 7위 승강기 대국을 이끌어갈 새로운 출발지가 탄생했다”며 “승강기 산업복합관이 세계 승강기 산업의 중심으로 자리매김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김 실장은 “정부는 올해 제정된 승강기산업진흥법을 기반으로, 전문인력 양성과 연구개발 지원 등 승강기 산업육성을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KoELSA 이용표 이사장은 “승강기 산업복합관은 승강기 산업발전을 위한 새로운 초석이 될 것”이라며 “우수한 산업현장 인력 양성을 비롯해 신제품 연구개발·품질 시험 등 승강기 허브도시의 핵심적인 역할을 맡게 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