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 '가족 행복 발전의 날' 개최
남부발전, '가족 행복 발전의 날' 개최
  • 조성구 기자
  • 승인 2024.05.27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년 연속 가족친화인증 달성...가족 사랑 프로그램 운영
5월 가정의 달 맞아 특색있는 직원가족 초청, 놀이 및 체험행사 열어

[국토일보 조성구 기자] 한국남부발전(사장 이승우)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친화경영 일환으로 저출산 극복을 위한 일·가정 양립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 24일 본사 직원을 대상으로 가족 사랑 프로그램을 개최했다. 

지난 해 남부발전은 여성가족부가 주최하는 '가족친화 우수 직장'에 15년 연속으로 인증을 획득함으로서 대표적인 가족친화기업으로 인정받았다. 이날 '행복을 발전하는 남부발전'이라는 의미를 담아 KOSPO 가족 행복 발전의 날로 정하고 직원 자녀 초청해 체험행사를 마련했다.

이번 행사에는 약 70여명의 직원과 자녀가 참여했으며 부모직장 체험을 시작으로 ▲발전소 중앙관제센터 및 사이버보안센터 견학 ▲행복을 키우는 창의놀이·자녀와 함께하는 보드게임 ▲꿈꾸는 환경과학, 태양광에너지 탐구 및 만들기 등 체험 위주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소화했다.

특히 부산시 교육청과 협업한 자녀와 함께하는 보드게임 프로그램은 부모-자녀간 소통하며 상호작용을 통해 사회화 과정을 경험하고, 자녀의 유능감을 체험하게 해 참여가족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었다.

이어 '지구를 살리는 신재생에너지, 태양광으로 우리 같이 친해지구' 주제로 진행된 에너지 탐구 및 만들기 체험 프로그램은 남부발전의 본업과 연계한 환경교육을 통해 미래세대 스스로 기후위기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지속가능한 삶을 위해 실천해야 할 행동을 체험할 수 있었던 유익한 시간이 됐다. 

남부발전 가족친화경영 관계자는 "향후 이와 같은 가족친화 프로그램을 전국 사업소로 확대 시행할 예정"이라며 "저출산 극복을 위해 복지, 인사제도 등 다각적인 출산 장려 제도는 물론 일·가정 양립 제도를 확대하는 노력을 지속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남부발전은 5월부터 약 6회에 걸쳐 2023년 가족친화인증 우수기업을 대상으로 시행하는 전문가 특별 컨설팅에 참여하고 있으며, 직원 만족도와 체감도를 높일 수 있도록 가족친화제도를 고도화해 공기업 최고 수준의 일·가정 양립 제도와 조직문화를 구축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