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도시공사, 건설현장 전기공사 품질 관리 강화
부산도시공사, 건설현장 전기공사 품질 관리 강화
  • 부산=한채은 기자
  • 승인 2024.05.02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차점검으로 조직 및 직원 역량 강화, 시공품질 향상 가속화
▲지난달 12일 공사에서 시행하고 있는 건설 사업장의 전기공사 품질 향상을 위해 시공 현장 교차점검을 하고 있다.(부산도시공사 제공)
▲지난달 12일 공사에서 시행하고 있는 건설 사업장의 전기공사 품질 향상을 위해 시공 현장 교차점검을 하고 있다.(부산도시공사 제공)

[국토일보 한채은 기자] 부산도시공사는 지난달 12일 공사에서 시행하고 있는 건설 사업장의 전기공사 품질 향상을 위해 시공 현장 교차점검을 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국제아트센터, 일광 4BL 통합공공임대주택, 금사도시재생어울림센터, 에코델타시티(18,19,20BL) 분양주택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시공 현장별 공사관리관은 서로 교차해 다른 사업장의 전기감리원, 시공관리책임자와 합동으로 공사장의 시공 품질,현장관리, 안전관리 등 사업 전반에 대한 점검을 진행했다.

점검반은 ▲전기설비 중점품질관리 ▲공동주택 목업(Mock-up) 세대 내 시공품질 ▲공종별 간섭사항과 바닥 벽체배관 시공 상태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했다.

점검 결과 일부 미흡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조치했으며, 목업(Mock-up) 세대 설치 시 시공오류 예방 관련 우수사례는 모든 건설사업장에 공유해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공사는 담당 직원들의 직무수행능력 및 조직역량 강화를 위해 한국전기안전공사, 부산시 인재개발원 등 전문성을 갖춘 외부 전문기관 교육을 지속적으로 학습할 예정이다.

공사 김용학 사장은 “공사는 앞으로도 분기별 현장 교차 점검과 관리자 교육을 통해 시공품질을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