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일즈 행정 펼친 고양시···국가첨단전략산업 ‘바이오 특화단지’ 유치 박차
세일즈 행정 펼친 고양시···국가첨단전략산업 ‘바이오 특화단지’ 유치 박차
  • 김경현 기자
  • 승인 2024.04.22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요 평가 요소는 민간투자 수요···市, 투자의향서 총 43건에 5348억 원 확보
이동환 시장 “市, 세일즈 행정 펼쳐···시의회, 적극적인 협조와 지지 당부드려”
경기 고양특례시 일산테크노밸리 조감도. (자료=고양시청)
경기 고양특례시 일산테크노밸리 조감도. (자료=고양시청)

[국토일보 김경현 기자] 수도권과밀억제권역이라는 지역적 한계를 극복하고 경기 고양특례시는 지난 2월 국가첨단전략산업 바이오 특화단지 지정을 신청했다. 시는 이에 앞서 신청을 위해 바이오·메디컬기업 민간 투자의향서 총 43건, 5348억 원을 확보하는 등 준비에 박차를 가해왔다. 

고양시는 자족시설 기반 마련을 위해 바이오산업 특화단지 지정 신청과 함께 향후 바이오산업을 적극 육성해 나갈 방침이다. 바이오 특화단지 대상지는 일산서구 일산테크노밸리 도시개발사업지역 약 87만㎡(약 26만평)이다. 

시는 그동안 바이오산업 특화단지 지정에 중요한 평가 요소인 민간투자 수요 확보를 위해 지속적인 투자유치 활동을 펼쳐 왔으며, 이달 30일 일산테크노밸리 국가첨단전략산업 바이오 특화단지 지정을 위한 발표심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최종 결과는 올해 상반기에 나올 예정이다.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로 지정되면 △단지 조성 인·허가 단축 △산업기반시설, 공동연구개발 인프라 및 의료시설·교육시설 등 각종 편의 및 기반 시설 조성 △세금·부담금 감면 및 민원 신속 처리 △정부 연구개발(R&D) 국비 우선 지원 등의 혜택이 있다.  

이동환 경기 고양특례시장이 지난 19일 열린 제283회 고양특례시의회 임시회에서 시정질문에 답변하는 모습. (사진=고양시청)
이동환 경기 고양특례시장이 지난 19일 열린 제283회 고양특례시의회 임시회에서 시정질문에 답변하는 모습. (사진=고양시청)

이동환 고양시장은 지난 19일 제283회 고양특례시의회 임시회 시정질문 답변에서 “고양특례시는 경제자유구역 지정과 일산테크노밸리 조성 등 글로벌 자족도시 실현을 위해 발로 뛰는 세일즈 행정을 펼치고 있다”면서 “한국산업융합지식도시 및 스마트시티 조성, 4차산업 국내외 선도 기업 투자유치,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시의회 차원의 적극적인 협조와 지지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는 국가첨단전략산업에 바이오 분야를 추가해 지난해 12월부터 바이오산업 특화단지 공모를 실시했다. 이번 공모에는 수도권에서 인천과 경기 수원·고양·성남·시흥시, 비수도권에서 충북·대전·강원·경북·전남·전북 등 총 11곳이 신청서를 제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