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DN, 개인정보보호 강화 특별위원회 '정기회의' 개최
한전KDN, 개인정보보호 강화 특별위원회 '정기회의' 개최
  • 조성구 기자
  • 승인 2024.04.19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주지역 공공기관 개인정보보호 관리수준 향상 위한 지속적 협력 약속
한전KDN이 실시한 개인정보보호 강화 특별위원회 정기회의에 참가한 소속 기관 관계자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한전KDN이 실시한 개인정보보호 강화 특별위원회 정기회의에 참가한 소속 기관 관계자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국토일보 조성구 기자] 한전KDN(사장 김장현)은 지난 17일 한전KDN 본사 3층 다목적실에서 2024년 개인정보보호 강화 특별위원회 제2차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개인정보보호 강화 특별위원회’는 한전KDN을 포함해 광주전남공동혁신도시에 이전한 국립전파진흥원,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농기평),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한국농어촌공사, 한국전력거래소, 한국전력공사, 한국콘텐츠진흥원, 한전KPS(가나다 順)와 전라남도 도청 등 11개사로 구성돼 있다.

광주전남공동혁신도시 내 기관들의 정기적 만남을 통한 개인정보보호 실무자간 정보공유 및 이슈 사항 공동 대응을 위해 구성된 위원회는 한전KDN과 한국전력거래소를 각각 회장사와 간사로 선임하고 지난 2월 21일 특별위원회 발촉 후 첫 정기회의를 진행했다.

소속 기관의 개인정보보호 담당자 16명이 참석해 진행된 이날 회의는 2023년도 개인정보 관리수준진단 자체분석 결과에 대한 기관별 발표와 BP 우수사례 공유 및 위원회 운영방안, 개인정보보호법 개정 이슈사항 등에 대한 논의로 진행됐다.

회의에 참석한 기관들은 향후 각 기관의 긴밀한 협조를 통한 개인정보보호 운영 실태 교차점검과 공동캠페인 시행 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또 하반기 정기회의 개회 일정, CPO자격 강화와 개인정보처리방침 평가제 등 강화된 2024년도 공공기관 개인정보보호수준 평가 대응 방향 수립에 대한 추가적인 의견 공유 및 긴밀한 협조를 약속으로 회의는 마무리됐다.

한전KDN 관계자는 "개인 정보 보호에 대한 사회적 이슈가 강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공공기관들의 긴밀한 협의와 정보교류는 업무 이행에 커다란 힘이 되고 있다"며 "정기적인 만남과 공동 활동 실천을 통해 나주지역 공공기관의 개인정보보호 관리수준 향상을 향해 함께 노력해 국민이게 신뢰받는 공공기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