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한국국제건설기계전’ 650부스 마감… 역대 최대 참가기업 몰려
‘2024 한국국제건설기계전’ 650부스 마감… 역대 최대 참가기업 몰려
  • 이경운 기자
  • 승인 2023.12.11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데믹 후 첫 건설기계 종합전시회… 해외기업 출품문의 많아

12월 31일까지 임차료 30% 할인 등 다양한 참가 혜택 제공

한국건설기계산업협회는 ‘제12회 한국국제건설기계전(CONEX KOREA 2024)’ 참가업체 모집이 순항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제12회 한국국제건설기계전’은 지난 9월 1일부터 참가업체 모집을 시작한지 3개월 만에 61개사 650부스를 모집해 역대 최대 조기 모집 성과를 기록했다.

주요 참가 신청 기업으로는 굴착기·휠로더 제조사인 HD현대건설기계와 HD현대인프라코어가 각 150부스의 참가 신청을 완료했고, 콘크리트펌프 제조사인 전진건설로봇과 현대에버다임, 어태치먼트 제조사인 대모엔지니어링, 수산중공업, 제이케이, 틸트프로 등이 10~50 부스 규모로 참가를 확정했다.

또한 아트라스콥코(스웨덴, 공기압축기), 싸브스웨디쉬스틸(스웨덴, 내마모강), 라이카지오시스템즈(스위스, 측량기), 탑콘(일본, 측량기), 마에다크레인(일본, 크레인) 등 글로벌 톱티어 기업들도 국내 법인을 통해 참가 신청을 완료했다.

이외에도 미국, 일본, 유럽의 완성차 및 부품 기업이 직접 또는 딜러를 통한 참가를 검토하고 있어 해외기업의 참가율이 크게 제고될 전망이다.

주관사인 한국건설기계산업협회는 최근 국내 완성차 기업들이 첨단·친환경 제품을 대거 출시하면서 국내 시장이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재편되는 가운데, 지능형, 탄소중립 기술을 확보한 선진국 브랜드들이 한국시장 진출에 어느 때보다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전시사무국은 이같은 성과에 힘입어 오는 12월 31일까지 임차료의 30%를 할인하는 프로모션을 이어간다.

전시회 참가기업에게는 기간별 임차료 할인 혜택 외에도 다양한 참가 특전이 주어진다. 참가업체는 △어태치먼트, 부품 장착 전시를 위한 완성차 무료 지원 △전기동력 장비 및 어태치먼트 시연 인프라 무료 지원 △미국, 폴란드, 중동 등 해외바이어 초청 오프라인 상담회 △온라인 전시관 연동 구매상담회 등 전시사무국이 지원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활용해 전시마케팅 효과를 제고할 수 있다.

또한, 내년 전시회에 처음 도입되는 프리미엄 시스템 부스를 활용해 합리적인 비용으로 커스터마이징 부스 설치 효과를 누릴 수 있다.

한편, 제12회 한국국제건설기계전은 ‘2024 로보월드’와 동시 개최돼 양 전시장 간의 파티션 없이 운영된다. 무인·자율화, 인공지능, IoT 기반의 양 산업간 융복합 시너지가 창출되고, 특히 관련 분야의 장비, 부품, 센서, S/W 등 참가업체에게 최적의 마켓플레이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전시사무국 측은 3년 주기로 개최되는 전시회인 만큼 이번 전시회는 차원이 다른 산업의 트렌드와 혁신적인 제품들이 전시에 나설 것이라며, 코로나로 인해 제한적으로 진행했던 부대행사와 마케팅 지원 행사를 확대해 참가업체의 만족도를 제고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시회 참가 신청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며, 참가 혜택 및 부대행사 정보는 홈페이지와 전화 문의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