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절관리제 미세먼지 저감 자발적 협약 체결
계절관리제 미세먼지 저감 자발적 협약 체결
  • 선병규 기자
  • 승인 2023.12.07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 소재 발전업 3개사 및 폐기물처리업·하수처리업 16개사 업체

[국토일보 선병규 기자] 환경부 소속 수도권대기환경청은 7일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수도권 소재 발전업 3개사 및 폐기물처리업·하수처리업 16개사와 '계절관리제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자발적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고농도 미세먼지가 빈번하게 발생하는 계절관리제 기간(12월부터 다음해 3월말까지)에 사업장에서 방지시설 최적 운영, 시설관리 강화 등으로 주요 대기오염물질(NOx, TSP)을 법적기준보다 10% 이상 자발적으로 저감하는 것이 주요 골자다.

  특히, 19개사 중 인천종합에너지(주)는 질소산화물(NOx)을 57%, 김포자원화센터는 먼지(TSP)를 69% 추가 감축하는 등 강화된 기준으로 관리한다.

  아울러, 수도권대기환경청은 자발적협약 체결 사업장의 미세먼지 저감 노력을 홍보하고, 향후 저감 성과를 확인해 표창 수여 등 인센티브를 제공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