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영양 무창~영덕 창수리 연결 도로개통
경북도, 영양 무창~영덕 창수리 연결 도로개통
  • 대구경북=서동혁 기자
  • 승인 2023.11.07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군~영덕군 연결 자라목재 터널 전경.(사진제공 : 경북도)
영양군~영덕군 연결 자라목재 터널 전경.(사진제공 : 경북도)

[국토일보 서동혁 기자] 경상북도는 지방도 918호선 내 경북 영양군 영양읍 무창리에서 영덕군 창수면 창수리를 연결하는 총연장 2.42km 구간(터널 연장 1.05km)을 오늘(7일) 00시부터 전면 개통한다고 밝혔다.

도는 지난 2018년 4월 자라목재 터널 건설공사를 착공해 2018~2023년까지 5년간 총 340억 원을 투입해 이달 개통에 이르게 됐다.

이로써 경북 북부지역의 대표 교통오지인 영양군과 영덕군을 연결하는 해발 700m의 자라목재 고갯길을 이용하는 내륙지역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을 해결할 수 있게 됐다.

겨울철 눈으로 인해 교통이 자주 끊기고 사고가 잦아 영양~영덕 지역 간 교류의 장애로 남아 있던 지방도 918호선 내 자라목재 고갯길을 관통하는 터널이 개통돼 영양과 영덕 두 지역 간 교류 확대는 물론 겨울철 교통사고 예방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여 지역 균형개발 촉진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동엽 경북도 건설도시국장은 “자라목재 터널 건설공사 준공으로 고갯길로 막혀 있던 영양과 영덕이 더 가까워져 상생발전과 지역균형 발전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경북 북부지역의 낙후된 도로 환경 개선을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