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과원, 인도네시아에 스마트 수산양식기술 전수
수과원, 인도네시아에 스마트 수산양식기술 전수
  • 김성민 기자
  • 승인 2023.10.31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도네시아 특산종의 양식 기술지원 사업 위한 이행약정서 체결
▲31일, 수과원 우동식 원장과 인도네시아 해양투자조정부 무하마드 피르만 히다야트(Mochammad Firman Hidayat) 차관이 한-인니 간 이행약정서(IA, Implementation Agreement)를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수과원 제공)
▲31일 수과원 우동식 원장과 인도네시아 해양투자조정부 무하마드 피르만 히다야트(Mochammad Firman Hidayat) 차관이 한-인니 간 이행약정서(IA, Implementation Agreement)를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수과원 제공)

[국토일보 김성민 기자] 국립수산과학원(이하 수과원)은 해양수산 공적개발원조(ODA)의 목적으로 ‘인도네시아 양식 생산성 향상을 위한 스마트 기술지원 사업’(이하 ’인도네시아 ODA 사업‘, 총 70억 원)을 위해 한-인니 간 이행약정서(IA, Implementation Agreement)를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이행약정에는 인도네시아 ODA 사업추진을 위해 양국 간 역할 분담, 지원 내용 및 협력방안 등이 명시됐으며, 해양수산부 국립수산과학원 우동식 원장과 인도네시아 해양투자조정부 무하마드 피르만 히다야트(Mochammad Firman Hidayat) 차관이 서명했다.

인도네시아 ODA 사업은 인도네시아 특산종인 나폴레옹피쉬와 해조류 유큐마의 생산성과 품질향상을 위해 바탐과 케이섬에 스마트 시설을 포함한 종자배양동, 건조‧저장시설을 구축하고, 어류종자생산‧양성기술, 배합사료 개발 등 양식기술을 전수하는 한편, 수산양식 전문가 역량강화를 위한 국내 초청 연수도 실시할 계획이다.

2021년 양국 해수부장관회의에서 인도네시아측의 요청으로 진행된 이 사업은 인도네시아와의 수산양식기술 전수로는 처음으로 이뤄진 기술지원사업으로 올해 4월부터 준비됐다.

또한, 우동식 원장과 무하마드 피르만 히다야트 차관은 ODA 사업 외에도 기후변화에 대응한 지속 가능한 수산양식을 위해 양식 품종의 변화와 양식 방법의 전환 등 포괄적인 협력을 해 나가기로 했다.

무하마드 피르만 히다야트 차관은 “전 세계 해조류 양식생산의 29%를 차지하고 있는 인도네시아의 유큐마 생산에 한국의 스마트 건조·저장 시설이 도입되면 유큐마 산업이 진일보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우동식 수과원장은 “수과원의 축적된 기술과 경험이 인도네시아의 양식산업 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다”라며 “앞으로도 개도국과의 협력관계를 강화해 지속적 동반 성장 관계를 이어 나가는 한편, 국제 사회에 더욱 이바지할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우동식 수과원장은 2030 부산세계박람회(EXPO)의 주제와 개최도시 부산의 매력을 소개하며 인도네시아의 지지를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