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전국장애인체전 앞두고 장애인단체와 간담회 개최
목포시, 전국장애인체전 앞두고 장애인단체와 간담회 개최
  • 전남=김형환 기자
  • 승인 2023.10.30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단체·목포시 합동 간담회 모습.(사진제공 : 목포시)

[국토일보 김형환 기자] 목포시는 제43회 전국장애인체전을 앞두고 최근 목포시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장애인단체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는 전남지체장애인협회 목포시지회 김홍봉 회장을 비롯해 17개 목포시 주요 장애인단체 대표와 목포시 집행부서(전국체전추진단, 노인장애인과, 사회복지과)가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전국장애인체전 개·폐회식, 셔틀버스 및 장애인 콜택시 운영, 임시주차장 등 대회 설명이 진행됐다. 또 17개 시·도 선수단과 장애인단체간 1:1 자매결연을 맺고 모니터링을 진행해 불편사항 없이 대회를 운영하자는 내용이 논의됐다.

목포시는 체전을 찾는 선수단 및 관람객들에게 세심한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자원봉사자에게 사전교육도 진행할 예정이다.

목포시 관계자는 “전국장애인체전의 성공개최를 위해 장애인단체와 긴밀히 협력해 따뜻하고 포근한 체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제43회 전국장애인체전은 내달 3일부터 8일까지 전라남도 38개 경기장에서 31개 종목이 개최되며 골볼, 배구, 승마, 유도, 육상, 축구, 카누의 7개 종목이 목포종합경기장을 비롯한 7개 경기장에서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