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대 이하 주택 매입 상승세 속 ‘직주근접’ 단지에 관심 쏠린다
30대 이하 주택 매입 상승세 속 ‘직주근접’ 단지에 관심 쏠린다
  • 하종숙 기자
  • 승인 2023.10.20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청약 당첨자 2명 중 1명은 ‘30대 이하’… 매매거래율도 약 31% 차지
연령 낮을수록 직주근접 선호도 높아… 삶의 질 제고 직장과의 접근성 '중요'

‘두산위브더제니스 센트럴 계양’ 투시도.
‘두산위브더제니스 센트럴 계양’ 투시도.

[국토일보 하종숙 기자] 최근 전국적으로 직주근접 단지가 인기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최근 주택 수요자의 연령대가 낮아지면서 삶의 질과 밀접하게 관련된 직장과의 접근성이 내 집 마련 시 중요한 요소로 자리잡고 있기 때문이다.

한국부동산원의 연령별 청약 당첨자 정보를 보면 올해(1월~8월) 청약 당첨자 중 30대 이하 비율은 전체의 약 52.6%에 달했다. 30대 이하의 청약 당첨자 비율은 △2020년 52.9% △2021년 53.9% △2022년 53.7% 등 집계가 시작된 2020년 이후 계속해서 절반을 넘기고 있다.

매매 거래도 마찬가지다. 한국부동산원 자료를 보면 올해(1월~8월) 전국 아파트 매매 거래량 중 30대 이하 비율은 전체의 약 31.6%를 기록했다. 연도별로 △2019년 28.3% △2020년 29.1% △2021년 30.9% △2022년 28.4% 등 집계가 시작된 이후 최고치다.

이러한 가운데, 젊은 세대는 주택을 선택할 때 직주근접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가 지난해 발표한 ‘2021년도 주거실태조사’ 자료에 따르면 20~29세가 현재 주택으로 이사한 이유(복수응답) 중 ‘직주근접’이 약 53.6%로 전체 14개 항목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이같은 결과는 청약시장에 반영되고 있다. 16일 부동산R114 자료를 보면 올해 전국 청약자수 상위 10곳 모두 지역 내 주요 업무지구, 산업단지 등으로 30분 내 출퇴근이 가능한 직주근접 입지를 갖췄다. 상위 10개 단지에는 전체 1순위 청약자수(59만3,925명)의 무려 49.5%(29만4,117명)가 몰린 것으로 나타났다.

업계 전문가는 “직주근접 단지의 경우 주변으로 교통이나 쇼핑, 편의 등 기반 시설이 잘 갖춰져 있는 경우가 많은 만큼 주거 편의성이 높다는 장점도 있다”며 “30대 이하 젊은 세대가 주택 시장을 주도하는 상황에서 직장과 가까운 주거지를 선호하는 현상이 앞으로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연내 분양을 앞둔 직주근접 단지는 다음과 같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대우건설 컨소시엄(대우건설∙금호건설∙계룡건설산업∙흥한종합건설∙우암건설)은 11월 부산광역시 남구 문현동 일원에 ‘문현 푸르지오 트레시엘’을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8층, 8개 동 총 960가구 규모로 이중 전용면적 59~74㎡ 지구주민 포함 768가구를 일반분양으로 공급한다. 정확한 일반분양 가구수는 앞서 진행중인 지구주민 계약건수에 따라 차감되어 결정될 예정이다. 단지는 문현금융단지(부산문현 혁신도시)가 가까운 직주근접 입지를 갖췄다. 이곳은 여의도와 더불어 국내에 둘 밖에 없는 금융중심지로 한국거래소, 한국주택금융공사, 한국자산관리공사 등 총 12개의 주요 기관이 들어선 부산국제금융센터(BIFC)가 있다. 아울러 반경 800m 내에 부산도시철도 2호선 국제금융센터∙부산은행역이 위치해 있어 이 노선을 이용하면 1∙2호선 환승역인 서면역까지 5분 이내, 2∙3호선 환승역인 수영역까지 15분 만에 갈 수 있다.

두산건설 컨소시엄은 10월 인천광역시 계양구 작전동 일원 작전현대아파트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을 통해 ‘두산위브더제니스 센트럴 계양’을 분양한다.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최고 39층, 9개 동, 총 1,370가구 대단지로 이 중 전용면적 49~74㎡ 620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인근에 3기 신도시로 지정된 계양 테크노밸리가 있다. 계양 테크노밸리는 지난해 11월 착공됐으며, 판교테크노밸리 1.7배 규모의 자족 공간을 확보해 최첨단의 문화콘텐츠와 정보통신기술이 접목된 산업단지로 조성될 예정이다. 또한 반경 1.5km 내에 한국지엠부평공장, 부평국가산업단지가 위치해 있다. 이 밖에 인천지하철 1호선 작전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 단지로 이 노선을 통해 서울지하철 7호선 환승역인 부평구청역까지 2정거장, 서울지하철 1호선 환승역인 부평역까지 4정거장 만에 이동할 수 있어 서울 출퇴근도 편리하다.

현대건설은 10월 경기도 의정부시 금오동 일원에 ‘힐스테이트 금오 더퍼스트’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32층, 11개 동, 전용면적 36~84㎡ 총 832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그중 408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단지는 경기도청 북부청사, 경기북부경찰청, 의정부 소방서 등 경기북부 광역행정타운이 가까운 직주근접 단지다. 여기에 금오초를 비롯한, 금오중, 천보중, 효자중고 등의 학교가 가깝고 천보산, 의정부소풍길, 부용천산책로 등의 녹지도 풍부해 주거환경도 쾌적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