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지역 소상공인과 '안전온도 올리기' 캠페인 전개
한난, 지역 소상공인과 '안전온도 올리기' 캠페인 전개
  • 조성구 기자
  • 승인 2021.05.28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난 사업장 인근 소상공인 대상...안전컵홀더 3만여개 지원
김진홍 한난 안전기술본부장(좌측 세번째)이 안전온도 올리기 캠페인 행사에서 참가자들과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김진홍 한난 안전기술본부장(좌측 세번째)이 안전온도 올리기 캠페인 행사에서 참가자들과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국토일보 조성구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와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소상공인과 함께하는 '안전온도 올리기' 캠페인을 전개 중이라고 28일(금)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 한난은 사업장 인근 카페를 운영하는 소상공인을 선정하고, 이들에게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수칙·풍수해 등 시기별 재난 행동요령이 새겨진 안전컵홀더를 제공했다.

행사는 소상공인이 카페 이용객들에게 안전컵홀더를 배포하는 '위드 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대국민 캠페인으로 진행된다.

한난은 성남시 소재 본사 인근 지역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전 사업장이 동참하도록 확대할 계획으로 총 20회에 걸쳐 안전컵홀더 3만여 개를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하반기에는 전통시장 등 안전취약시설을 대상으로 소화기, 마스크 등 안전사고 예방 물품 등을 추가로 지원할 계획이다.

김진홍 한난 안전기술본부장은 "국민들이 지역 소상공인이 운영하는 카페 이용시 자연스럽게 안전문화 개념을 전할 수 있도록 이번 캠페인을 기획했다"며 "한난은 앞으로도 일상 속에서 국민들의 안전문화 인식을 높이기 위한 다각적인 안전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