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업계
LH, 건설산업 분야 청년창업 위한 공모 추진청년계층에 건설기업 및 스마트 건설기술 분야 창업 유도
이경운 기자  |  Lkw@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6  11:00: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LH는 청년 인재가 건설산업 분야에 역량을 펼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기 위해 ‘2018년 LH 청년 창UP·스타트UP 디딤돌 구축사업’을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청년 창UP·스타트UP 디딤돌 구축사업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청년세대의 건설기업 및 스마트 건설기술 분야의 창업 지원을 목적으로 추진되는 공모사업이다.

사업의 공모분야는 △청년 건설기업 창업 아이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할 수 있는 신 성장 기술, △창업 및 강소 중소기업 도약을 위한 산업분야 아이템이다.

LH는 창업역량, 시장진입 가능성 및 성장가능성 등을 평가하여 우수한 사업계획을 제안한 예비창업 5팀 및 스타트업 5팀 등 총 10팀을 선발할 계획이다

최종 선발된 10팀에게는 창업활동 1년간 소요되는 창업준비 지원금, 창업분야 전문교육, 각 창업 아이템별 전문가의 멘토링 등 창업성공 지원프로그램이 제공된다.

LH는 창업분야의 다양화, 전문화에 따른 효과적인 창업성공 지원프로그램 마련을 위해 경남과학기술대학교 및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와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내실있는 창업교육을 지원하고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를 매칭하여 실질적인 멘토링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창업성공 지원프로그램을 통해 성공적인 창업에 도달한 기업은 LH에서 중소 협력기업에 제공하고 있는 동반성장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창업-도약-성장단계의 기업활동을 영위하여 강소 중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지원체계를 마련 한다는 계획이다.

공모신청은 10월 10일부터 12일까지 사업계획서를 접수하면 되고, 자세한 공모내용은 LH 홈페이지 또는 K 스타트업 홈페이지에 게시된 공고문을 참조하면 된다.

한편, LH는 청년세대의 창업분야 도전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LH 소셜벤처 지원사업, 청년 창업인에게 주변상가보다 저렴한 임대료의 공공임대상가 제공, 국제적인 혁신·창업 거점지구 조성을 목표로 판교 제2테크노밸리 조성, 제주도를 기반으로 한 외식업 청년창업 인큐베이팅 프로그램 등을 추진 중이다.

김형준 LH 건설기술본부장은 “LH는 창업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 추진하여 청년층의 창업확산을 통한 사회진출 지원 및 청년실업 해소에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며, 특히 스마트 건설분야 혁신창업을 주도적으로 지원해 건설분야에 청년세대의 유입을 통한 건설산업 혁신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경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인천시, 79만㎡ 규모 검암역세권 개발 추진
2
대구 ‘수성 골드클래스’, 청약계약 치열한 경쟁 예고
3
삼송지구 노른자위 ‘힐스테이트 삼송역 스칸센’ 완판 임박
4
간삼건축 설계, ‘파라다이스시티 2차’ 시설 개장
5
인천공항공사 "아시아나항공, 10월부터 제1터미널 동편 이전"
6
대형건설사, 광역시 재개발 아파트 '관심집중'
7
미세먼지 걱정없는 아파트 '모현 오투그란데 프리미어'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