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업계 > 포토뉴스
부영주택, 건설업 안전보건활동 사례발표 우수상예선 35개팀 중 6개 업체 본선 진출해 경쟁 PT
이경운 기자  |  Lkw@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11  17:27: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지난 5일 코엑스에서 건설업 안전보건활동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부영주택 직원들.

부영주택은 2018년 건설업 안전보건활동 우수사례 발표대회(주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5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건설업 안전보건활동 우수사례 발표대회는 제51회 산업안전보건 강조주간을 맞아 안전보건 우수사례를 발굴해 다른 사업장에 전파했다.

이 대회는 건설 사업장들의 안전보건 관리 수준을 높이기 위해 시행됐으며, 건설업체들은 저마다 개선된 안전관리활동 및 노하우 등의 성공사례 스토리를 발표했다.

이번 대회에는 총 35개 팀이 예선이 참가했으며, 부영주택을 비롯해 6개 업체가 본선에 진출했다. 이어 코엑스 컨퍼런스 센터에서 열린 안정보건활동 우수사례 발표에서 부영주택이 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날 부영주택은 부산전포동 현장 사례를 발표했다. 본사에서 현장까지 조직적인 안전관리체계 정비를 통한 실천 가능한 안전관리 활동 체계를 강조했다. 특히 무재해를 달성하기 위한 현장 안전관리 실천방안으로 안전의식 제고, 안전행동 생활화, 위험성 평가, 안전점검 생활화를 제시했다.

앞서 부영주택은 사내에서 안전보건활동 우수사례 대회를 진행했다. ▲안전활동의 체계화 정도 ▲재해 감소 기여도 ▲협력업체 상생 및 동반성장 노력도 등 사내 평가에서 경산사동 2-2블록이 최우수상, 부산전포동, 화성동탄 71블록이 우수상, 원주봉화산 1블록이 장려상을 각각 수상한 바 있다.

부영주택 관계자는 “안전한 현장은 있을 수 없으므로 각 현장의 우수 사례를 공유하여 지속적으로 안전 시스템을 강화하고 있다. 작은 노하우들을 체계적으로 관리하여 사고나 재해 등 위험한 상황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경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서울접근성 우수한 '병점역 아이파크 캐슬' 관심 높아
2
동서발전 당진화력, ‘환경·안전 결의대회’시행
3
[기획] 지적재조사사업, 스마트 지적으로 토지 주권 확보
4
청약제도 개편 임박··· 막차·첫차 분양단지 '눈길'
5
역세권 단지, 희소성·투자가치 높다
6
서희건설 이봉관 회장 지역주택조합 주택홍보관·착공현장 방문 이어
7
[분양이슈] 학세권 주거단지 '광안 에일린의뜰' 실수요 몰려 '성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