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에너지
지역난방공사, IDEA와 협력체계 구축한미간 집단에너지사업 신비즈니스 모델 개발 기대
김경한 기자  |  santakim@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6.14  16:25: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지역난방공사와 국제집단에너지협회 관계자가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IDEA 크리스 라이온스 의장, 한국지역난방공사 안용모 운영안전본부장, IDEA 랍 소튼 협회장)

[국토일보 김경한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직무대행 박영현)는 12일(현지시간) 국제집단에너지협회(IDEA, International District Energy Association)와 상호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양해각서는 국내 최대 집단에너지사업자인 한국지역난방공사와 북미 최대 규모의 IDEA간에 집단에너지 사업 관련 정책, 신 비즈니스 모델 창출을 위한 정보 교류 및 연구협력 강화를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다.

공사 관계자는“이번 MOU 체결을 계기로 집단에너지사업 기술 및 정보교류 강화, 효율적인 연구 모범사례 발굴을 통해 집단에너지사업 발전은 물론 국민생활의 편의성 제고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IDEA는 1909년 설립돼 전 세계를 무대로 지역냉난방, 열병합발전, 신재생에너지사업 증진을 위해 활발한 활동을 주도하고 있는 기관이다.

김경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서해선 영업 개시···출퇴근 13분·평시 20분 간격 운행
2
한-미 공조, 주한미군이전사업.고덕 국제신도시개발 모색
3
휴식, 그 이상 누리는 '힐링' 단지 선호도 높아진다
4
[포토] 김현미 장관, 서해선 개통식 참석
5
신세계건설, '빌리브 울산' 최고 청약경쟁률 7.08대1 기록
6
“북한시장 진출 ‘건설코드 통일’ 선행돼야”
7
미래가치 급상승중인 판교, 최중심 역세권 스트리트 상가 ‘라스트리트 윙’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