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물류&교통
지하철 4호선 출근길 고장
김주영 기자  |  kzy@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6.14  07:54:0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김주영 기자] 6·13 지방선거 이후 첫 출근길인 14일 지하철 출입문 고장으로 연착돼 많은 시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코레일은 14일 오전 과천안산선(서울 4호선) 상행선(당고개행 방면)에서 열차 출입문 고장이 발생해 승객 하차조치를 진행했으며 이 상황에서 다소 혼란이 빚어졌다고 밝혔다.

한국철도공사 관계자는 “열차 출입분 고장이 발생해 중간 타절하고 총력 대응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출입문 고장으로 현재 4호선 상행선은 지연 운행되고 있다.

김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우수한 강남접근성 강점··· 호반건설 '하남 호반베르디움 에듀파크' 눈길
2
‘화서역 파크 푸르지오 오피스텔’ 견본주택 개관… 인파 몰리며 기대감 고조
3
아·태항공사협회, '항공시장 안전·환경 인프라 구축 및 균형 발전' 결의안 채택
4
‘주 52시간 근무제’ 여유로운 주거지로 주목받는 영종도
5
윤관석 의원, 137억 부동산전자계약시스템 가입률 23.5% 지적
6
대구 수성구 최초 멀티플렉스 영화관 입점 '범어 더리브 스퀘어' 19일 홍보관 오픈
7
한국형 건설기술, 우즈베키스탄 진출 ‘본격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