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환경
한강환경청, 유해화학물질 유출 등 민‧관‧군 합동훈련 실시
선병규 기자  |  redsun@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16  10:39:1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선병규 기자] 한강유역환경청(청장 나정균)은 지난 15일 오후 3시30분에 ㈜KCC 안성사업장에서 2018년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으로 유해화학물질 유출 및 대규모 수질오염 복합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환경부가 주최하고 한강유역환경청․경기도․안성시․한국환경공단이 공동 주관했고, 화학물질안전원, 시흥합동방재센터, 경기도 재난안전본부, 안성소방서, 안성경찰서, 육군 제55사단 화생방지원대, 수도권지역 화학안전공동체 등 200여명이 참여했다.

 상황설정은 대규모 사고 발생 시 민‧관‧군의 화학‧수질 복합사고 대응 협업체계 강화와 근로자 및 인근 주민의 신속한 대피 훈련을 통한 사고피해 최소화에 초점을 맞춰 실시했다.

선병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광명시, KTX광명역 볼모 안양시에 '갑질'
2
[100세 시대를 위한 건강 지혜]<37>섹스(Sex)가 건강에 좋은 10가지 이유
3
올 하반기 경기도 북부지역 8400가구 분양
4
[특별인터뷰] 문경진 공군본부 시설실장에게 듣는다
5
호텔급 프라이드 누린다… 오피스텔 고급화 전략 ‘눈길’
6
신뢰높은 브랜드 오피스텔 ‘평택 고덕아이파크’ 인기
7
현대엔지니어링, ‘힐스테이트 중동’ 13일부터 정계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