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환경
한강환경청, 유해화학물질 유출 등 민‧관‧군 합동훈련 실시
선병규 기자  |  redsun@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16  10:39:1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선병규 기자] 한강유역환경청(청장 나정균)은 지난 15일 오후 3시30분에 ㈜KCC 안성사업장에서 2018년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으로 유해화학물질 유출 및 대규모 수질오염 복합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환경부가 주최하고 한강유역환경청․경기도․안성시․한국환경공단이 공동 주관했고, 화학물질안전원, 시흥합동방재센터, 경기도 재난안전본부, 안성소방서, 안성경찰서, 육군 제55사단 화생방지원대, 수도권지역 화학안전공동체 등 200여명이 참여했다.

 상황설정은 대규모 사고 발생 시 민‧관‧군의 화학‧수질 복합사고 대응 협업체계 강화와 근로자 및 인근 주민의 신속한 대피 훈련을 통한 사고피해 최소화에 초점을 맞춰 실시했다.

선병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평촌 어바인 퍼스트 25일 견본주택 개관
2
대전국토청, 유치원생 교통안전 교육 성료
3
집나와, “양도세 중과 시행 한 달…신축빌라·주택 매매량 증가”
4
교통호재 품은 지역 신규분양 '관심'
5
“교통약자 위한 저상버스 확대 시설 개선 필요”
6
신흥 주거단지로 내 집 마련… 집값 뛰기 전 선점효과 누린다
7
롯데건설, 흑석9구역에 최첨단 미세먼지 차단시스템 적용… 청정단지 구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