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업계
건설공제조합, 조합원 고충 해결 앞장···찾아가는 법률상담서비스 실시19일 부산권역 상담 시작···충주·제주·강릉·광주·대구권역 순차 진행
김주영 기자  |  kzy@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17  15:37:1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건설공제조합이 이달 19일 부산권역을 시작으로 찾아가는 법률상담서비스를 실시한다.

[국토일보 김주영 기자] 건설공제조합(이사장 박승준)이 건설사업을 수행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법적 고충을 해결하기 위한 조합원 서비스를 본격 개시한다.

건설공제조합은 오는 19일 부산권역을 시작으로 '찾아가는 법률상담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올해로 6년째 진행 중인 조합의 대표적 활동 중 하나다.

조합원 법률상담서비스는 이후 ▲충주권역(5월) ▲제주권역(6월) ▲강릉권역(9월) ▲광주권역(10월) ▲대구권역(11월) 등 총 6회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아울러 상담 신청 방법은 조합원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건설공제조합 관계자는 "법률상담서비스는 조합원의 건설 관련 법률 분쟁 사건에 대한 원활한 해결을 위해 마련됐다"며 "발주처 및 공동수급인 간 분쟁, 하도급 관리, 하자 보수 등 건설분야에서 자주 발생하는 법적 고충에 대한 상담을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자세한 행사 내용은 건설공제조합 홈페이지 내 공지사항 게시판을 참조하면 된다.

[관련기사]

김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SRT개통 1년 6개월, 부동산시장 수혜 '톡톡'
2
비조정대상지역 내 들어서는 '신동백 두산위브 더제니스' 12일 2순위 청약
3
‘동탄역 유림노르웨이숲’ 내 상업시설·업무시설 13일 오픈 ‘성황’
4
‘김포 센트럴 헤센’, 서울 출퇴근 쉬운 2억원대 아파트 ‘주목’
5
도로공사 이지웅 노조 위원장 "국토분과 회원조합 연대·SOC 공공성 강화 총력"
6
수도권 분양시장 흥행몰이… 중소형 브랜드 아파트 ‘인기’
7
현대엔지니어링 '힐스테이트 지제역' 오늘(12일) 특별공급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