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업계
동양건설산업, 화성시에 ‘사랑의 쌀’ 3.2t 기탁사회공헌활동 지속 전개
이경옥 기자  |  kolee@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17  13:55: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동양건설산업이 17일 화성시청을 찾아 사랑의 쌀 3.2t을 기탁했다. 사진 왼쪽 동양건설산업 동탄역 파라곤 고봉철 소장, 오른쪽 화성시청 오순록 복지국장.

[국토일보 이경옥 기자] 동양건설산업(대표 우승헌)이 17일 화성시 소외계층을 위한 ‘사랑의 쌀(米)’ 3.2t을 화성시청에 기탁하고 이웃과의 나눔을 실천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화성시청 오순록 복지국장, 원용식 복지정책과장, 동양건설산업 동탄역 파라곤 고봉철 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에 동양건설산업이 화성시에 기증한 쌀은 동양건설산업이 지난 해 11월, ‘동탄역 파라곤’ 견본주택을 개관하고 분양에 들어가며 화환 대신 받은 쌀 3.2t으로 화성시 소재 복지관 등에 전달되며 이 지역 소외계층 지원 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동양건설산업 우승헌 대표는 “동양건설산업은 이웃과의 행복나눔은 동양건설산업의 핵심가치 중 하나”라고 소개하며 “앞으로도 우리 사회의 다양한 이웃과 소통하고 협력할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동양건설산업은 앞서 ‘세종 파라곤’과 ‘고덕 파라곤’ 분양 당시에도 화환 대신 받은 쌀 4,060kg과 1,530kg을 각각 세종시와 평택시에 전달한 바 있다.

한편, 동양건설산업은 최근 연이어 공급한 세종 파라곤과 고덕 파라곤, 동탄역 파라곤이 계약 개시 4일 만에 모든 계약이 완료되는 최단기 완판 행진을 이어가고 있는데, 이 여세를 몰아 다음 달 미사강변도시에 ‘미사역 파라곤’을 분양한다.

내년 개통 예정된 5호선 미사역과 지하로 연결된 최고급 주상복합인 ‘미사역 파라곤’은 상가 300여개와 아파트 925가구로 이루어져 있다.

이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박순자 위원장 "신안산선 예산 850억 확보···역대 최대 규모"
2
[목록] 국토교통부 2019년도 신규사업 현황
3
서부선 경전철 조기 착공 위한 시민모임이 움직인다… 1만 시민 서명 완료
4
박순자 위원장 "신안산선 기재부 민투심의 통과 환영···전폭적 지원 총력"
5
"교육시설 재난관리 최고 전문기관 자리매김 총력 "
6
경쟁률 100대 1의 힘은 ‘분양가’
7
서울 5·9호선 김포 연장 본격 검토···국토부 용역비 5억 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