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인사/동정/부고
지자체 공휴일 지정 가능해진다행안부, ‘지방자치단체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안) 제정 추진
하종숙 기자  |  hjs@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17  08:48:0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지역 특별한 역사적 기념일, 지역의견 수렴 지자체 공휴일 지정 가능

[국토일보 하종숙 기자] 앞으로 지역 특별한 역사적 기념일을 지자체 공휴일로 지정할 수 있을 전망이다.

행정안전부는 지방공휴일 도입과 관련 법률안이 발의되고,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에서 건의하는 등 지역 실정에 맞는 지방공휴일 지정에 대한 요구가 증가함에 따라, 지역에서 의미있는 날을 기념할 수 있도록 ‘지방자치단체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안)을 마련, 관계기관(부처) 의견조회 등 입법 절차 진행에 들어갔다.

이번 마련된 ‘지방자치단체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안) 주요 내용에 따르면 우선 지방자치단체는 ‘각종 기념일의 관한 규정’의 기념일 중 해당 지역에서 특별한 역사적 의의가 있고, 주민들의 이해를 널리 얻을 수 있는 날을 지방자치단체의 공휴일로 지정할 수 있다. 또한 지방공휴일 지정 과정에서 주민들의 의견이 충분히 반영될 수 있도록 조례를 통해 지정하도록 했다.

한편 인사혁신처는 제주 4・3 지방공휴일을 제도적으로 뒷받침하는 입법과정이 진행 중인 점을 고려해 ‘제주특별자치도 4・3희생자추념일의 지방공휴일 지정에 관한 조례’에 대해 대법원 제소 지시 등 추가적인 법적 조치는 취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하종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박순자 위원장 "신안산선 예산 850억 확보···역대 최대 규모"
2
[목록] 국토교통부 2019년도 신규사업 현황
3
서부선 경전철 조기 착공 위한 시민모임이 움직인다… 1만 시민 서명 완료
4
박순자 위원장 "신안산선 기재부 민투심의 통과 환영···전폭적 지원 총력"
5
"교육시설 재난관리 최고 전문기관 자리매김 총력 "
6
경쟁률 100대 1의 힘은 ‘분양가’
7
서울 5·9호선 김포 연장 본격 검토···국토부 용역비 5억 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