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철도/항만
서울서 무인항공기 인증 아·태 전문가 회의 열려···비행 안전기준 마련 논의국토부, 17일부터 나흘간 UCWG 개최···무인항공기 인증 기준 구체화
김주영 기자  |  kzy@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16  09:49:5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김주영 기자] 무인항공기(UAS, Unmanned Aircraft Systems)에 대한 인증 기준 등을 구체적으로 논의하기 위해 각국 항공 인증 전문가들이 서울에 모여 회의를 갖는다.

국토교통부는 오는 17일부터 20일까지 나흘간 서울 김포 롯데시티호텔에서 무인항공기 인증 전문가 회의(UCWG, UAS Certification Working Group)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국이 주관하고 미국, 중국, 일본, 싱가포르, 인도, 대만 등 아·태지역 국가의 항공당국 인증 전문가 30여 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 지난해 뉴질랜드에서 마련한 무인항공기 인증 로드맵의 세부 요건을 논의하게 된다. 무인항공기에 대한 국제 인증기준을 마련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미래 무인항공기 활성화에 대비해 인증기준, 운영 중 위험평가 절차 마련, 미래 여객 운송용 무인항공기에 대한 인증 절차 등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전문가 회의는 국내 무인항공기 안전성 인증기준 마련에 유익한 자리가 될 것"이라며 "한국이 그동안 드론 시범사업을 통해 얻은 경험을 국제 인증 전문가들과 공유함으로써 국제 인증기준 마련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박순자 위원장 "신안산선 예산 850억 확보···역대 최대 규모"
2
[목록] 국토교통부 2019년도 신규사업 현황
3
서부선 경전철 조기 착공 위한 시민모임이 움직인다… 1만 시민 서명 완료
4
박순자 위원장 "신안산선 기재부 민투심의 통과 환영···전폭적 지원 총력"
5
"교육시설 재난관리 최고 전문기관 자리매김 총력 "
6
경쟁률 100대 1의 힘은 ‘분양가’
7
서울 5·9호선 김포 연장 본격 검토···국토부 용역비 5억 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