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자재&장비
한국건설기계산업협회, 12대 회장에 손동연 두산인프라코어 사장 선임제24기 정기총회 성료… “상생협력체계 구축·글로벌경쟁력 강화”
이경운 기자  |  Lkw@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14  14:46: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손동연 회장

한국건설기계산업협회(회장 : 두산인프라코어 손동연 사장)는 14일 서울 중구 그랜드앰배서더호텔에서 회원사 대표 및 임직원 등 1백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4기 정기총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정기총회에서는 제12대 회장에 제11대에 이어 두산인프라코어 손동연 대표이사를 선임했다. 이어 2017년 사업실적 및 수지결산과 2018년도 사업계획 및 예산안을 의결했다.

손동연 회장은 취임사에서 “한국건설기계산업은 수출의존도가 70% 이상으로 높아, 글로벌 강자들과의 경쟁이 불가피하다”며, “이러한 경쟁 환경에서 이겨 나가기 위해서는 회원사간 상생협력체계 구축과 회원사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체계 구축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2017년 한국건설기계산업은 내수 15.4%, 수출 29.8% 등 주목할 만한 성장을 기록했으며, 2018년에도 이러한 성장추이를 유지할 전망이다.

이경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도공ㆍ시설안전공단, 2년연속 공기업 경영평가 A등급
2
‘청주 동남지구 우미린 풀하우스’ 공공기관 이전 및 신설로 분양 가치↑
3
2017년 환경분야 공공기관 경영평가 결과 '쓴 맛'
4
삼성물산 '래미안 목동아델리체' 평균 25.5대 1 청약마감
5
김포시, 분양권 거래 활발… 비조정대상지역 풍선효과 ‘톡톡’
6
‘한국의 실리콘밸리’로 도약하는 마곡지구 활기… ‘마곡 파인시티’ 주목
7
이봉관 회장, 서희건설 새 먹거리로 ‘해외 발전 플랜트사업’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