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신기술&신제품
LH, 중소기업 동반성장 앞장··· 신기술 공모채택 신기술 공사 현장에 적용… 중소기업 판로확보 기회
이경운 기자  |  Lkw@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13  17:50:2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LH는 중소기업 지원을 통한 상생협력 및 동반성장을 실현하기 위해 LH 현장 적용실적이 없는 신기술·신자재를 공모한다고 13일 밝혔다.

공모 대상은 정부 인증을 받았거나 국내 특허를 받은 미인증 신기술·신자재이며, 토목·건축·기계·전기·조경 등 LH 현장에 적용되는 5개 분야를 대상으로 한다.

접수된 신기술·신자재는 신기술심의위원회에서 현장 적용성, 경제성 등을 평가해 4월 말 결과를 발표한다. 채택된 기술은 LH 공사 현장에 적용하여, 신기술 개발업체가 초기판로를 확보하도록 협력할 예정이다.

LH는 2014년부터 신기술 공모를 시작해 작년까지 총 66건의 기술을 발굴, 그 중 39건을 실제 현장에 적용했다. 올해는 공모횟수를 연 2회에서 연 4회로 확대하고, 공모 분야도 LH 적용 공종 전체로 확대해 더 많은 중소기업이 참여 가능하다.

공모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3월 26일~28일까지 3일간 신청서를 인터넷으로 우선 접수한 뒤 관련 서류를 3월 30일까지 LH 동반성장추진단으로 우편 또는 방문 제출하면 된다. 기타 공모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LH공사 홈페이지의 ‘1분기 신기술 발굴을 위한 공모’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김형준 LH 건설기술본부장은 “이번 공모를 계기로 LH는 품질향상과 원가절감을, 중소기업체는 초기판로를 확보하는 상생협력체계를 구축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신기술 발굴에 최선을 다해 중소기업체의 우수한 건설기술을 현장에 적용하고, 건설기술 선진화를 선도하겠다.”라고 말했다.

이경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대구 ‘수성 골드클래스’, 청약계약 치열한 경쟁 예고
2
삼송지구 노른자위 ‘힐스테이트 삼송역 스칸센’ 완판 임박
3
건설관리공사, 기재부 청사 앞 대규모 집회… 공적기능 확보 투쟁 천명
4
간삼건축 설계, ‘파라다이스시티 2차’ 시설 개장
5
대형건설사, 광역시 재개발 아파트 '관심집중'
6
미세먼지 걱정없는 아파트 '모현 오투그란데 프리미어' 눈길
7
홍철호 “김포한강신도시 150만평 추가 택지개발로 서울 집값 안정화 유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