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업계
현대엔지니어링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설 맞아 서울 쪽방촌에 명절 음식·차례상 후원···훈훈한 정 나눔활동 전개
김주영 기자  |  kzy@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16  01:00:0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들이 지난 14일 서울 남대문 쪽방촌을 방문해 쪽방촌 주민들에게 떡국, 과일 등 명절음식을 대접하고 있다.

[국토일보 김주영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민족 대명절 설날을 맞아 쪽방촌 주민 900여명에게 새해 인사와 함께 따뜻한 명절음식을 전달했다. 명절 기간 동안 외로움을 느낄 쪽방촌 주민들의 훈훈한 명절나기를 정성껏 도왔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14일 본사 임직원들이 서울 동대문 및 남대문 쪽방촌을 방문해 정성껏 준비한 떡국, 전, 과일 등 풍성한 명절 음식들을 대접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명절에 더 큰 외로움을 느끼고 고향을 방문할 여건이 되지 않는 쪽방촌 주민들이 한데 모여 이웃의 따뜻한 정을 느끼고 민속놀이를 통해 화합하며 소외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밖에 종로, 영등포 등 2개 지역 쪽방촌에 명절음식과 공동차례상을 후원했으며, 서울역 쪽방촌에는 생필품으로 가득한 명절선물세트 300개를 후원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설 명절에 쪽방촌 주민분들께 조금이나마 마음의 위안을 드린 것 같아 보람을 느낀다”며 “2018년에도 소외계층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주거, 문화, 봉사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엔지니어링은 쪽방촌 주민들의 사회복귀를 위해 지난 2013년부터 서울시와 협력해 사진, 서예, 풍물놀이 등의 문화강좌를 제공하는 '디딤돌 문화교실', 주거환경 개선과 주거상향의 발판을 마련하기 위한 저가 재임대 사업인 '디딤돌 하우스', '매입임대주택 공동입주' 등 다양한 후원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가고 있다.

김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티웨이 항공, 3월 맞춤형 특가 이벤트 진행···후쿠오카 4만원대부터
2
건설기술관리협회, 국토부와 업계 경쟁력 강화 방안 논의
3
완판행진 이어간다 '시흥 장현지구' 제일풍경채 3월 선보여
4
건설연, 고양시 스마트시티 연구 전진기지 프로젝트 본격화
5
대한항공 홈페이지, 미주 취항 항공사 中 최고 품질
6
공무원노동운동 ’타임오프제‘ 도입 되나 ’주목‘···여야 한목소리
7
사업속도 빠른 주안 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 시공사 정해져 불안정성 제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