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업계
현대엔지니어링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설 맞아 서울 쪽방촌에 명절 음식·차례상 후원···훈훈한 정 나눔활동 전개
김주영 기자  |  kzy@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16  01:00:0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들이 지난 14일 서울 남대문 쪽방촌을 방문해 쪽방촌 주민들에게 떡국, 과일 등 명절음식을 대접하고 있다.

[국토일보 김주영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민족 대명절 설날을 맞아 쪽방촌 주민 900여명에게 새해 인사와 함께 따뜻한 명절음식을 전달했다. 명절 기간 동안 외로움을 느낄 쪽방촌 주민들의 훈훈한 명절나기를 정성껏 도왔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14일 본사 임직원들이 서울 동대문 및 남대문 쪽방촌을 방문해 정성껏 준비한 떡국, 전, 과일 등 풍성한 명절 음식들을 대접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명절에 더 큰 외로움을 느끼고 고향을 방문할 여건이 되지 않는 쪽방촌 주민들이 한데 모여 이웃의 따뜻한 정을 느끼고 민속놀이를 통해 화합하며 소외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밖에 종로, 영등포 등 2개 지역 쪽방촌에 명절음식과 공동차례상을 후원했으며, 서울역 쪽방촌에는 생필품으로 가득한 명절선물세트 300개를 후원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설 명절에 쪽방촌 주민분들께 조금이나마 마음의 위안을 드린 것 같아 보람을 느낀다”며 “2018년에도 소외계층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주거, 문화, 봉사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엔지니어링은 쪽방촌 주민들의 사회복귀를 위해 지난 2013년부터 서울시와 협력해 사진, 서예, 풍물놀이 등의 문화강좌를 제공하는 '디딤돌 문화교실', 주거환경 개선과 주거상향의 발판을 마련하기 위한 저가 재임대 사업인 '디딤돌 하우스', '매입임대주택 공동입주' 등 다양한 후원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가고 있다.

김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광명시, KTX광명역 볼모 안양시에 '갑질'
2
[100세 시대를 위한 건강 지혜]<37>섹스(Sex)가 건강에 좋은 10가지 이유
3
[특별인터뷰] 문경진 공군본부 시설실장에게 듣는다
4
올 하반기 경기도 북부지역 8400가구 분양
5
현대엔지니어링, ‘힐스테이트 중동’ 13일부터 정계약
6
건설연, 국내 최초 드론.무인선박 이용 ‘하천녹조 측정기술’ 개발
7
호텔급 프라이드 누린다… 오피스텔 고급화 전략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