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업계
부영, 설 명절 맞아 협력사에 715억원 조기 지급
이경운 기자  |  Lkw@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13  16:23:4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부영그룹이 설 명절을 앞둔 협력사들의 자금난 해소 차원에서 715억 원을 조기 지급했다.

부영그룹은 계열사인 부영주택, 동광주택의 협력사들에 공사 및 물품 대금 715억원을 일주일 정도 앞당겨 지급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조기지급 대상 협력사는 공사업체와 자재납품업체 등으로 총 339개 사이다.

부영그룹 관계자는 “설 명절을 맞아 자금 수요가 많은 중소기업의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하도급 대금을 조기 지급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협력사와의 상생협력을 위한 노력들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경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엑스코선∙GTX∙지하철 연장… ’새 노선’ 호재에 아파트값 ‘들썩’
2
광주 최초 주상복합 ‘광주 금호 리첸시아’ 분양 나선다… 초고층 랜드마크 주상복합 아파트로 가치↑
3
공공임대, 주거안정성 높이고 가격 낮춰 '눈길'
4
가을 나들이 즐기며 인근 모델하우스도 들러 청약전략 세운다
5
한전KPS, 1천억대 허위근무수당에 친인척 채용비리 만연
6
부산역 '고속철 전용역' 전환···철도시설 재배치 '본궤도'
7
주부 마음까지 배려한 똑똑한 아파트 '모현 오투그란데 프리미어'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