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부동산 > 포토뉴스
현대건설, 특화설계 갖춘 최고급 빌라 ‘더 펜트하우스 청담’ 선봬청담동 엘루이 호텔 부지, 지하 6층~지상 20층 총 29가구 공급
하종숙 기자  |  hjs@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13  10:28:1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전세대 층고 6.6m 복층형… 높이 6m·너비 11m 파노라믹 윈도우 ‘자랑’
지진 저감장치 적용한 특등급 내진 설계 적용 등 거주자 안전 확보 ‘특화’

   
▲ 현대건설이 강남구 청담동 엘루이 호텔 부지에 최고급 빌라로 선보이는 ‘더 펜트하우스 청담’ 야경 조감도.

[국토일보 하종숙 기자] 현대건설이 강남구 청담동 ‘엘루이 호텔’ 부지에 최고급 빌라를 선보여 수요자의 관심을 끌고 있다. 청담동 일대는 뛰어난 입지 여건으로 자산가, 유명연예인, 벤처사업가 등에게 선호도가 높은 지역인데다 국내 대표건설사인 현대건설이 시공사로 참여해 최고급 빌라의 가치가 한 단계 더 높아질 전망이다.

현대건설은 서울 강남구 청담동 129번지 엘루이 호텔 부지에 조성되는 ‘더 펜트하우스 청담’ 시공사로 선정, 최고급 빌라를 공급할 예정이다. ‘더 펜트하우스 청담’은 엘루이 호텔 대지 2,588㎡에 연면적 2만957㎡, 지하 6층~지상 20층 규모로 조성되는 최고급 빌라다. 주택형별 세대수는 전용 ▲273㎡ 27가구 ▲396㎡ 2가구(최고층 펜트하우스) 등 총 29가구로 이뤄진다.

‘더 펜트하우스 청담’은 강남 강변 최고조망을 자랑한다. 강남 명품 주거 생활권의 메카에 자리잡고 있어 편리한 생활 인프라를 갖췄을 뿐만아니라 영동대교 남단 교차로에 위치해 올림픽대로, 영동대교, 강변북로 등의 주요 도로망을 통해 서울전역을 비롯한 수도권으로 이동하기 수월하다.

또한 청담초, 청담중, 청담고, 경기고 등 강남 8학군의 명문학교가 인근에 있어 교육환경이 우수하고 갤러리아 백화점, 현대백화점(압구정점, 무역센터점), 스타필드 코엑스몰, 압구정 로데오거리, 청담동 명품거리 등 압구정~청담~코엑스로 이어지는 편의시설도 쉽게 이용이 가능하다. 단지 바로 앞 한강이 있는 것을 비롯해 한강오솔길공원, 청담근린공원 등도 도보권에 있어 여가활동은 물론 쾌적한 주거환경도 누릴 수 있다.

개발호재로 미래가치까지 갖췄다. 영동대로 지하에 연면적 16만㎡, 지하 6층 규모의 복합환승센터가 2023년까지 지어진다. 영동대로의 지하철 2호선 삼성역과 9호선 봉은사역 사이(480m 구간)의 지하에 철도 및 버스환승센터와 주차장, 상업·공공시설까지 한데 모은 초대형 지하도시가 조성될 예정이다.

단지가 위치한 청담동은 최근 재건축을 통해 고급빌라들이 속속 공급되면서 부촌 이미지가 한 단계 더 격상될 전망이다. 1982년 당시 고급빌라로 유명했던 효성빌라는 최고 100억원 대의 빌라로, 씨티아파트 1차도 100억원 안팎의 고급빌라로 재건축된다. 기존 진흥빌라 역시 재건축을 통해 ‘린든그로브’로 재탄생 됐다.

   
▲ ‘더 펜트하우스 청담’ 펜트하우스에 적용된 독립적인 루프탑 풀 조감도.

최고급 빌라에 걸맞게 상품도 탁월하다. 전 세대가 복층형 구조의 펜트하우스로 한강조망이 가능하다. 서비스면적도 전용 273㎡와 전용 396㎡에 각각 66㎡, 83㎡가 제공돼 넓은 실사용 면적으로 이용할 수 있다.

여기에 거실에서 한강을 전망할 수 있는 높이 6m, 너비 11m에 달하는 파노라믹 윈도우와 거실 및 마스터룸, 식당 등 생활공간의 층고를 6.6m로 높여 개방감을 극대화했다. 2가구로만 구성된 최고층 펜트하우스에는 독립적인 루프탑 풀도 구성된다.

이밖에도 지진저감장치인 댐퍼를 설치해 특등급 내진성능을 인증받아 거주자의 안전을 확보했으며, 스마트 시큐리티(보안)와 프라이버시 보호 특화 설계를 도입했다. 여기에 녹색건축인증, 지능형건축물인증, 초고속정보통신인증도 받을 예정이다.

아울러 입주민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커뮤니티 공간인 휴게실과 피트니스 센터도 들어서며, 세대당 5.1대에 달하는 주차공간도 제공한다. 분양가는 최고층 펜트하우스가 200억원대, 다른 층이 80억~140억원으로 책정됐다.

현대건설 분양 관계자는 “청담동은 국내에서 손꼽히는 부촌으로, 최근 신축 고급빌라들이 잇따라 들어서면서 자산가들의 관심이 높다”며 “국내에서 분양 빌라가운데 최고급인 만큼 현대건설의 명성에 걸맞게 그 동안 쌓아온 기술력과 노하우를 충분히 반영한 명품빌라로 조성할 것이다”고 설명했다.

준공은 2020년 중순 예정이다.

하종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엑스코선∙GTX∙지하철 연장… ’새 노선’ 호재에 아파트값 ‘들썩’
2
광주 최초 주상복합 ‘광주 금호 리첸시아’ 분양 나선다… 초고층 랜드마크 주상복합 아파트로 가치↑
3
공공임대, 주거안정성 높이고 가격 낮춰 '눈길'
4
가을 나들이 즐기며 인근 모델하우스도 들러 청약전략 세운다
5
한전KPS, 1천억대 허위근무수당에 친인척 채용비리 만연
6
부산역 '고속철 전용역' 전환···철도시설 재배치 '본궤도'
7
주부 마음까지 배려한 똑똑한 아파트 '모현 오투그란데 프리미어'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