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부동산 > 포토뉴스
속초 바다를 ‘한눈에’ 37층 규모 ‘양우내안애 오션스카이’ 16일 계약 진행1순위 청약결과 평균 경쟁률 28.25: 1.최고 경쟁률 87.84: 1 기록 ‘화제’
하종숙 기자  |  hjs@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14  09:00:5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1월 16일부터 18일까지 3일동안 계약… 계약금 10%․중도금 무이자 등 ‘혜택’
속초 노른자위 입지․속초 앞바다 파노라마 오션뷰… 지역 랜드마크 기대

   
▲ 속초 노른자위 입지는 물론 속초 앞바다 파노라마 오션뷰를 자랑하는 ‘양우내안애 오션스카이’가 37층 규모로 건립, 지역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사진은 ‘양우내안애 오션스카이’ 견본주택에 몰린 인파.>

[국토일보 하종숙 기자] 강원도 속초 고속버스 터미널 최인접 단지인 양우건설의 ‘속초 양우내안애 오션스카이’의 계약이 1월 16일부터 18일까지 진행된다.

속초시 내 조양동 1426-4 일원에 들어서는 ‘속초 양우내안애 오션스카이’는 지난 12월 28일 진행된 1순위 청약에서 전 타입 당해 마감을 기록한 가운데 총 320가구 중 특별공급(69가구)을 제외한 251가구에 대해청약을 진행한 결과 7,248명이 접수한 가운데 평균경쟁률 28.25: 1, 최고 경쟁률 87.84: 1(84A타입)이 집계된 바 있다.

속초시 인구의 약 1/3이 거주하는 선호 주거지 조양동에 들어서는 이 아파트는 이마트 및 터미널 인접 상권 형성으로 우수한 정주여건이 구축된다. 우수한 교육 인프라와 더불어 동해, 청초호, 호수공원 등이 인접해 쾌적한 주거환경이 마련된다.

사업지인 조양동은 인접한 노학동, 교동 등 3개동에 시내 인구의 72%가 거주하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평창올림픽 개최의 후광을 업고 생활, 교통 인프라가 잘 갖춰지면서 주거 환경이 개선되고 있는 속초 내 최다 인구 거주 지역으로 잘 알려져 있다.

‘속초 양우내안애 오션스카이’는 아파트와 상업시설로 이뤄지며 단지는 지상 37층, 총 320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전용면적 84㎡ 288가구, 112㎡ 32가구 등 중소형 위주로 구성된다.

속초 노른자위 입지와 더불어 속초 앞바다 파노라마 오션뷰를 품은 이 주상복합시설은 속초 내 주거시설 중 최고층인 37층 설계로 지역 랜드마크로 부상하고 있으며 속초 내 최선호 주거입지를 바탕으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강원도 속초 해변 바로 앞에 들어서 동해 조망권 및 남향 위주 도심 조망권을 확보(일부 세대 제외)했다.

한편 지난해 6월 30일 서울-양양고속도로 전구간이 개통되며 서울-속초간 90분 시대가 열렸다. 게다가 춘천-속초 고속화철도도 개통 예정으로 인천국제공항철도 및 경춘과 연계돼 광역 접근성은 더욱 향상될 전망이다.

이에 서울 및 수도권 접근성 향상을 기반으로 귀촌 및 세컨하우스 수요의 유입에 호재로 작용될 것으로 예상된다. 향후 동서고속철도 역사 준공 시 7번 국도를 통한 터미널 연계로 수혜가 전망되면서 발전 잠재력이 우수한 지역으로 평가되고 있다.

속초 양우내안애 오션스카이 분양 관계자는 “속초마천루에서 누리는 조망권 프리미엄을 기대할 수 있는 랜드마크가 기대되는 주상복합 아파트”라며 “속초 스카이라인을 재편성할 37층 설계를 바탕으로 단지 동측 인접한 동해 바다 조망권을 확보하며 호평을 이끌어낸 결과 계약 일정을 눈 앞에 두고 있다”고 전했다.

이번 분양에서는 계약금 10%, 중도금 무이자가 적용되며 발코니 확장시 안방 대형 붙박이장과 중문 무상 제공의 혜택까지 마련됐다.

속초 양우내안애 오션스카이 관련 문의는 대표전화를 통해 하면된다. 견본주택은 속초시 조양동에 위치하고 있다.

하종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얀양 '힐스테이트 범계역 모비우스' 전용 59㎡ 분양가 5억
2
GTX-A 우선협상자 선정을 위한 2단계 평가 착수
3
막바지 봄 분양 … 수도권 분양단지 ‘관심’
4
‘동탄역 금성백조 예미지 3차’ 견본주택 개관 3일간 4만8천여 명 몰려
5
“인프라 프로젝트 확대… 지역 균형 및 경제발전 유도해야”
6
[건강 칼럼] 폐경기 여성의 건강 관리
7
[특별인터뷰]한국기술사회 김재권 회장에게 듣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