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부동산
SH공사, 천호동에 대규모 주상복합 단지 건설천호1 도시환경정비사업조합 및 중흥토건과 시공자 계약
이경옥 기자  |  kolee@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8  16:09: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왼쪽부터 김종광 천호1도시환경 정비사업 조합장, 이용건 SH공사 도시재생 본부장, 정원주 중흥토건대표이사.

40층 규모 4개 주상복합건물 단지로 탈바꿈… 2019년 착공 2023년 완공 예정

서울시 강동구 천호동 옛 집창촌 자리에 대규모 주상복합단지를 건설하는 천호1 도시환경정비사업이 시공사와 공사계약을 하는 등 속도를 내고 있다.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사장직무대행 신범수)는 천호1 도시환경정비사업조합 및 중흥토건 주식회사와 6일 시공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공사 계약금액은 3,664억원(연면적 기준 평당 485만원, 부가세 제외)으로서 공사비, 철거비, 기반시설 공사비 등이 포함돼있으며, 공사기간은 착공신고일로부터 45개월이다.

이번 공사계약에 따라 1970년대부터 형성된 천호시장과 동서울시장 등 노후 재래시장과 시장 주변에 생겨난 집창촌 자리가 40층 규모의 4개 주상복합건물이 들어서는 복합단지로 탈바꿈하는 정비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서울주택도시공사가 조합과 함께 개발하는 천호1 도시환경정비사업은 부지 38,508㎡에 지하 5층, 지상 40층 규모 주상복합 빌딩 4개동이 건설된다.

지하층과 저층에는 판매시설이 배치되고 APT 3개동과 오피스텔 및 업무시설이 1개동 건축된다.

   
▲ 조감도.

세대수는 분양 882세대, 임대 117세대, 오피스텔 264세대 등 총 1,263세대가 공급된다. 앞으로 관리처분 등 행정절차를 거쳐 2019년 착공해 2023년 완공 예정이다.

집창촌과 재래시장이 위치한 천호1 도시환경정비사업은 2009년 1월 천호뉴타운1 도시환경정비구역으로 지정됐으나 개발이 지연돼 오다가 2014년 12월 서울주택도시공사와 조합 간에 사업추진 MOU 체결 및 2016년 6월 공동시행 약정을 체결했으며 2017년 9월 조합 총회에서 시공자를 선정했다.

서울주택도시공사는 민간조합과 공동으로 처음 시행하는 천호1 도시환경정비사업이 성공할 수 있도록 그동안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설계 및 인허가에 대한 기술지원, 공사 중 사업관리 등 시행업무를 충실히 수행할 예정이다.

이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별내자이엘라’ 모델하우스 오픈 3일간 수요자 몰려 ‘북새통’
2
우수한 강남접근성 강점··· 호반건설 '하남 호반베르디움 에듀파크' 눈길
3
‘화서역 파크 푸르지오 오피스텔’ 견본주택 개관… 인파 몰리며 기대감 고조
4
우미건설, 중소형 대단지 '검단신도시 우미린 더퍼스트' 11월 분양
5
아·태항공사협회, '항공시장 안전·환경 인프라 구축 및 균형 발전' 결의안 채택
6
대구 수성구 최초 멀티플렉스 영화관 입점 '범어 더리브 스퀘어' 19일 홍보관 오픈
7
아파트 가치 브랜드가 가른다… 대형 브랜드 선점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