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업계
승강기안전공단, LH아파트 승강기 ‘UP’… 품질.안전 강화한다입주 전 진동․소음 등 품질진단으로 안전 강화.품질 향상 지원
하종숙 기자  |  hjs@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15  18:58:0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2018년까지 전국 89개 신축 LH아파트 1천300여대 승강기 진단
공단-LH, 협력 강화… 국민편의 극대화․삶의 질 제고 일익

   
▲ 승강기안전공단 직원들이 LH 신축아파트 승강기에 대해 품질진단을 실시하고 있다.

[국토일보 하종숙 기자]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이하 공단)이 신축 LH아파트 승강기 진단을 실시, 안전강화는 물론 품질 제고에 나섰다.

공단은 LH아파트 승강기 품질진단을 통해 안전성은 강화하는 동시에 품질은 크게 업그레이드, 승강기 안전 전문기관으로 역할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공단과 LH는 지난해 11월 ‘공동주택 승강기 품질향상을 위한 업무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에 따라 공단은 신축 LH아파트 승강기에 대한 정밀점검과 진동, 소음, 시공허용오차, 가‧감속도 등에 대한 품질진단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기계실과 제어반, 권상기 등 각종 부품 및 장치가 정확하게 설치돼 작동되고 있는지 등을 점검해 승강기 품질 향상과 이용자 안전성을 강화하고 있다.

그동안 LH 아파트 승강기는 준공시점에 업체에서 제출하는 자체 시험성적서 확인으로 승강기 검수가 이뤄져 소음‧진동 발생과 고장 등으로 민원이 제기, 문제점으로 지적돼 왔다.

이에 공단과 LH는 2018년까지 전국 89개 신축 LH아파트 단지 1,300여대의 승강기에 대한 품질진단을 실시, 이 같은 민원을 해소하는 것은 물론 안전성을 강화하고 품질을 업그레이드시켜 이용자 만족도를 크게 향상시키게 된다.

한편 LH에서도 신축 아파트 승강기 품질진단으로 입주민들의 민원해소는 물론 LH아파트에 대한 이미지 개선 효과도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따라서 공단과 LH는 지속적으로 신축 아파트 승강기에 대해 소음‧진동을 측정 개선하고 권상기와 제어반 등 주요 부품과 장치에 대한 철저한 품질 진단으로 승강기 안전성 확보와 품질향상을 위해 공동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공단 류병호 기술안전이사는 “LH 신축 아파트 승강기 품질진단을 통해 안전성은 강화하고 품질을 향상시켜 이용자들의 만족도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하종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도공ㆍ시설안전공단, 2년연속 공기업 경영평가 A등급
2
‘청주 동남지구 우미린 풀하우스’ 공공기관 이전 및 신설로 분양 가치↑
3
2017년 환경분야 공공기관 경영평가 결과 '쓴 맛'
4
삼성물산 '래미안 목동아델리체' 평균 25.5대 1 청약마감
5
김포시, 분양권 거래 활발… 비조정대상지역 풍선효과 ‘톡톡’
6
‘한국의 실리콘밸리’로 도약하는 마곡지구 활기… ‘마곡 파인시티’ 주목
7
이봉관 회장, 서희건설 새 먹거리로 ‘해외 발전 플랜트사업’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