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업계
대우건설, ‘아름다운 하루 바자회’ 개최
김주영 기자  |  kzy@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15  13:05:1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대우건설이 '정대우와 함께하는 아름다운 하루'를 주제로 바자회를 열었다.

[국토일보 김주영 기자] 대우건설(대표이사 송문선)이 전사적으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 따뜻한 세상 만들기에 적극 동참했다. 

대우건설은 지난 14일 서울 광화문 본사 앞에서 아름다운 가게와 함께 ‘정대우와 함께하는 아름다운 하루 바자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바자회 행사를 위해 대우건설 본사와 현장 전 임직원이 3주간 의류, 생활용품, 도서 등 물품 3,000점을 모아 아름다운 가게에 기증했다. 또한 이번 바자회에서도 임직원들이 자원봉사자로 참여해 직접 물품을 판매했다.

판매 수익금은 전액 기부될 예정으로, 후원 사업지는 추후 임직원 투표를 통해 선정될 예정이다.

대우건설 커뮤니케이션팀 김민정 대리는 “아름다운 가게와의 물품 재활용 및 나눔을 통한 지역사회 복지 증진을 위해 행사를 진행하게 됐다”며 “물품 기증부터 판매와 후원사업 선정 등 모든 과정에 임직원이 직접 참여하는 사회공헌활동이어서 더욱 의미가 깊다”고 말했다.

한편 대우건설은 지난 2003년부터 아름다운 가게와 함께 ‘대우건설인의 아름다운 토요일’ 등 판매지원행사를 협력해왔다.

김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티웨이 항공, 3월 맞춤형 특가 이벤트 진행···후쿠오카 4만원대부터
2
건설기술관리협회, 국토부와 업계 경쟁력 강화 방안 논의
3
완판행진 이어간다 '시흥 장현지구' 제일풍경채 3월 선보여
4
건설연, 고양시 스마트시티 연구 전진기지 프로젝트 본격화
5
대한항공 홈페이지, 미주 취항 항공사 中 최고 품질
6
공무원노동운동 ’타임오프제‘ 도입 되나 ’주목‘···여야 한목소리
7
사업속도 빠른 주안 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 시공사 정해져 불안정성 제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