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부동산 > 포토뉴스
개발호재 품은 지방 분양단지 '인기'산업단지·역세권 등 호재 확정된 유망단지에 쏠림현상
이경운 기자  |  Lkw@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15  10:49:4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수도권과 지방의 분양성적 양극화가 심해지고 있는 가운데, 지방에서도 좋은 실적을 내는 단지들이 눈에 띄고 있다. 단순히 수도권이나 지방으로 열기가 나뉘는 것이 아니라 각 분양 현장의 입지와 개발 호재에 따라 청약 성적도 달라지는 모양새다.

실제로 올해 지방에서 분양한 단지 중에서도 탁월한 입지와 개발호재를 보유한 단지는 높은 청약경쟁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지난 9월 광주시에서 분양한 ‘첨단 금호어울림 더 테라스’은 최고 131.6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해 눈길을 끌었다. 2025년 광주 지하철 2호선이 개통 예정이고, 나노산단과 진곡산단을 비롯해 첨단3지구(예정), 신룡지구(예정) 등 연구개발특구가 조성될 예정으로 높은 인기가 이어졌다.

또 지난 8월 경남 밀양에서 분양한 ‘밀양강 푸르지오’ 의 경우 1순위 청약에서 지역 내 역대 최고 경쟁률인 11.7대 1로 마감됐다. KTX 밀양역과 도보 5분 거리에 위치해 광역 교통이 편리하고, 대부분의 가구에서 밀양강 조망이 가능한 쾌적한 환경을 보유해 눈길을 끌었다.

부동산 전문가는 “최근 정부의 부동산 규제로 투자 심리가 위축되면서 확실한 호재를 갖춘 단지로 수요가 몰리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수도권과 지방으로 구분되는 것이 아니라 직주근접 수요가 풍부한 단지나, 광역교통 확충 수혜 단지 등 개별 분양 단지의 경쟁력에 따라 성적표가 달라질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전했다.

다양한 호재를 확정한 알짜 단지들이 연내 분양을 준비 중이다.

◆ 2018년말 준공 앞둔 SK하이닉스 청주공장 배후주거지 ‘청주 테크노폴리스 지웰’

(주)신영은 청주 테크노폴리스 핵심입지 A1블록에서 ‘청주 테크노폴리스 지웰’을 선보인다. 지하 1층~지상 최고 25층, 5개 동, 총 336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전 가구가 전용면적 84㎡ 단일면적으로 구성된다. 지난 10일 견본주택을 오픈하고, 오는 16일 1순위 청약을 받는다.

이 단지는 2018년 말에 청주 테크노폴리스에 완공될 예정인 SK하이닉스 공장의 배후 주거지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SK하이닉스가 신축 중인 M15 청주공장은 23만 4,235㎡ 부지에 총 2조 2,000억 원이 투입되고, 2025년까지 추가 설비에만 13조 3,000억 원이 투자되는 대규모 공장이다.

11만 4,000명에 달하는 고용효과가 예상되며, SK하이닉스가 사상 최대 영업이익을 기록하고 있는 상황이어서 일대 파급효과가 상당할 것으로 전망된다.

◆ 2020년 경남항공국가산업단지 조성 효과 ‘진주혁신도시 중흥S-클래스 더퍼스트’

중흥건설은 이달 중 진주혁신도시 A6블록에 조성되는 ‘진주혁신도시 중흥S-클래스 더퍼스트’를 분양한다. 지하 2층~지상 20층, 10개동, 전용 99~113㎡, 총 726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17일 모델하우스를 오픈한다.

이 단지는 2020년 조성될 예정인 경남항공국가산업단지와 가까워 배후 주거지로 관심을 끈다. 현재 항공 관련 42개 기업이 항공국가산업단지 입주 의향서를 체결한 상태이며, 입주 희망 기업이 많으면 국가산업단지 부지를 330만㎡까지 확장할 계획이다. 항공국가산업단지가 조성되면 경제유발 효과가 1조 971억원에 이르고 9,623명 고용창출 효과가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 2017년 말 경강선 KTX 개통 효과 ‘강릉 아이파크’

현대산업개발은 12월 중 강원 강릉시 송정동 산103번지 일원에서 ‘강릉 아이파크’를 분양할 예정이다. ‘강릉 아이파크’는 지하 1층, 지상 11~20층, 7개 동, 전용면적 75~117㎡, 총 492가구 규모다.

연말 개통을 앞둔 KTX 강릉역이 가깝게 위치한 장점이 있다. 단지 인근 경강로를 통해 7번 국도 진입이 편리해 속초와 동해 등 인접지역으로의 이동도 편리하다. 사업지 동측으로 송정 해변이 있으며, 남측으로는 체육공원이 조성돼 있는 남대천이 자리잡고 있다..

◆ 2020년 익산~대야간 복선전철사업 완공 기대감 ‘e편한세상 디오션시티2차’

삼호는 전북 최초의 복합도시 디오션시티에 ‘e편한세상 디오션시티2차’를 11월 중 분양한다. 군산 조촌동 2번지 일원에 지하 2층~지상 29층, 4개동, 423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이 단지는 익산~대야간 복선전철사업의 개통효과가 기대된다. 천안에서 익산까지 소요 시간을 68분 단축할 수 있는 익산~대야간 복선전철사업이 2020년 완료될 예정이며, 군산과 서천을 연결하는 동백대교도 내년 12월이면 완전 개통돼, 교통 편의성이 향상될 전망이다.

개발호재 인근 주목할 만한 분양단지

   
 
이경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부산시, 시민참여형 2030 도시기본계획 확정
2
조건 없는 틈새 투자처 '전주 에코시티 데시앙네스트'
3
아파트 ‘한파’, 상가 투자 ‘훈풍’… 교통망 구축 등 개발호재에 청라국제도시 상권 재조명
4
속초 최상의 조망 '속초 조양동휴먼빌' 선착순 계약 순항
5
지질 특성 무시한 설계가 지진 피해 키웠다
6
소비자 선호도 1등 아파트 브랜드, '힐스테이트 연제' 조기완판 기대
7
우수한 교육환경 갖춘 아파트 'e편한세상 대전 에코포레'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