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업계
롯데건설 ‘샤롯데 봉사단’ 사랑의 연탄 기부7년 연속 따뜻한 마음 전해
이경옥 기자  |  kolee@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15  09:21: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 롯데건설 직원들이 연탄을 나르고 있는 모습.

[국토일보 이경옥 기자] 롯데건설은 14일 부산시 동구 범일동의 ‘매축지 마을’에서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하는 ‘사랑의 연탄나눔’ 봉사활동을 했다.

올해로 7년째를 맞은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에서 롯데건설의 김정민 상무를 비롯한 40여명의 ‘샤롯데 봉사단’들이 현장에서 3천장의 연탄을 배달하고 나머지 1만 7천장을 기부, 총 2만장을 기부했다.

‘매축지 마을’은 독거노인, 저소득층 등 형편이 어려운 가정이 밀집한 지역으로 현재 230여 가구가 연탄불에 의지해 겨울을 보내고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우리사회의 소외 이웃들이 조금이나마 따뜻한 겨울을 나시는데 도움이 되면 좋겠다”라며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적극적인 봉사활동을 펼쳐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날 전달된 연탄은 '매칭그랜트 제도'로 조성된 '샤롯데 기금'을 통해 마련됐다.

‘매칭그랜트’는 롯데건설 임직원이 급여 중 일부를 기부하는 금액과 동일한 금액을 회사도 매칭해 기부하는 제도이다.

롯데건설은 오는 23일에도 서울 소재의 노원구 중계본동에 위치한 ‘104 마을’에서도 연탄을 배달할 예정이다.

이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부산시, 시민참여형 2030 도시기본계획 확정
2
조건 없는 틈새 투자처 '전주 에코시티 데시앙네스트'
3
아파트 ‘한파’, 상가 투자 ‘훈풍’… 교통망 구축 등 개발호재에 청라국제도시 상권 재조명
4
속초 최상의 조망 '속초 조양동휴먼빌' 선착순 계약 순항
5
지질 특성 무시한 설계가 지진 피해 키웠다
6
소비자 선호도 1등 아파트 브랜드, '힐스테이트 연제' 조기완판 기대
7
우수한 교육환경 갖춘 아파트 'e편한세상 대전 에코포레'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