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부동산
올해 막바지 12월 3만9천가구 분양수도권 전년 동기 대비 59.2% 증가
이경옥 기자  |  kolee@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15  09:16:4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이경옥 기자] 내달 아파트 3만9,321가구가 분양을 앞두고 있다. 올해 11월 4만6,497가구 다음으로 많은 수치다.

부동산 리서치회사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2017년 12월 전국에서 분양예정인 아파트는 총 63개단지 3만9,321가구다.

2000년 이래 12월 월간 물량만으로는 2015년(4만7,948가구), 2007년(4만7,589가구), 2016년(4만1,178가구)에 이어 네번째로 많다.

작년 동기보다는 4.5%(1,857가구) 줄었다. 2000년 이후 12월 평균 분양물량은 2만1,842가구다.

지역별로는 △수도권 34개 단지 2만4,687가구(전년동기 대비 59.2% 증가), △5대 광역시 10개단지 6,428가구(5.2% 감소) △지방 중소도시 19개단지 8,206가구(56.6% 감소)가 분양예정이다.

서울은 전년동기대비 98.4%(1,670가구), 경기도는 53.6%(6,853가구), 인천은 59.2%(658가구) 늘었다.

서울은 5개단지 3,368가구가 분양예정이다. 디에이치자이(가칭, 개포8단지 재건축, 1,690가구), e편한세상 송파 파크센트럴(거여2-2구역, 379가구), e편한세상 대림3(대림3 주택재건축, 650가구) 등이 12월에 분양 예정이다.

경기도는 27개 단지 1만9,638가구가 분양 예정이다. 동탄2신도시 C11블록 롯데캐슬(주상복합, 940가구), 하남 포웰시티(B6・C2・C3블록, 2,603가구), 광명16구역 두산위브자이(광명16구역 재건축, 803가구) 등이 분양을 앞두고 있다.

인천은 서운동 효성해링턴 플레이스(서운구역 주택재개발, 1,129가구) 등 2개 단지 1,681가구가 분양예정이다.

5대 광역시에서는 10개 단지 6,428가구가 분양 예정이다. 대전(2곳, 3,102가구), 부산(5곳, 1,837가구), 울산(2곳 962가구), 대구(1곳 527가구)의 순이다.

e편한세상 대전 에코포레(용운주공 재건축, 1,320가구), e편한세상 동래온천(온천3구역 재개발, 236가구) 등이 주요 분양단지다.

지방 중소도시는 19개단지 8,206가구가 분양예정이다. 세종시에서만 7곳 7,094가구가 분양을 앞두고 있다.

이경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부산시, 시민참여형 2030 도시기본계획 확정
2
조건 없는 틈새 투자처 '전주 에코시티 데시앙네스트'
3
아파트 ‘한파’, 상가 투자 ‘훈풍’… 교통망 구축 등 개발호재에 청라국제도시 상권 재조명
4
속초 최상의 조망 '속초 조양동휴먼빌' 선착순 계약 순항
5
지질 특성 무시한 설계가 지진 피해 키웠다
6
소비자 선호도 1등 아파트 브랜드, '힐스테이트 연제' 조기완판 기대
7
우수한 교육환경 갖춘 아파트 'e편한세상 대전 에코포레'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