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인사/동정/부고
행복청 신임 차장에 김진숙 씨 승진 임명김 차장, 중앙부처 최초 기술직 여성 실장급 고위공무원 역사 새롭게 써
김주영 기자  |  kzy@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9.15  13:04:5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김진숙(57, 사진) 전 국토교통부 서울지방국토관리청장이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신임차장에 승진·임명됐다.

김진숙 신임 차장은 인천 출생으로 인화여고와 인하대학교 건축학과를 거쳐 미국 위스콘신메디슨대에서 도시 및 지역계획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1988년 기술고시 23회로 공직에 입문했다.

이번 차장 임명으로 중앙부처 최초 기술직 여성 실장급(구 1급) 고위공무원이라는 기록을 세운 김 차장은 국토부 첫 여성 사무관, 첫 여성 과장, 첫 여성 국장, 첫 여성 소속기관장 등 여성 공무원의 역사를 새롭게 써 왔다.

그동안 건설교통부 건설안전과장, 국토해양부 기술기준과장, 기술안전정책관, 항만정책관, 국토부 건축정책관 등 기술분야 요직을 두루 역임했다. 특히 2016년 1월 국토부 최초의 여성 수장으로서 서울지방국토관리청장을 맡아 수도권 사회간접자본(SOC) 확충과 교통안전문화 정착 등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아울러 그는 평소 일처리가 깔끔하고 친화력이 뛰어나 많은 직원들이 의지하고 따르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김 신임 차장은 “그동안 쌓아온 다양한 경험과 여성 특유의 섬세함을 살려 행복도시를 안전하고 여성 친화적인 명품도시로 조성하는데 소명을 다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2017 철도의 날] 대한민국 철도정책-국토교통부
2
현대건설·대림산업, '고덕 아르테온' 10월 분양···고덕 새 랜드마크 부상 '기대'
3
[2017 철도의 날] 노인 무임승차, 적자주범 Vs. 교통 복지 '대립각'
4
[인터뷰] 김형욱 철도영업본부장 "현대로템, 고부가가치 산업 견인···해외사업 성공수행 만전"
5
호반건설, 사랑의 쌀 전달 사회공헌 박차
6
철도공단 수도권본부, 경춘선 폐선 유휴부지 태양광발전 추진
7
“철도박물관 주말 나들이 어떠세요?”···17日 무료입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