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지방종합
부산시, 다복동 도시재생사업 홍보대사 개그맨 김영민 위촉친근감 있게 시민과 소통하는 전도사 역할 수행
부산=김두년 기자  |  kld@ikl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9.15  11:28:4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국토일보 김두년 기자] 민선6기 서병수 부산시장이 역점 추진 중인 대표 브랜드 ‘다복동’ 도시재생사업이 시민들에게 한결 친숙하게 다가갈 것으로 기대된다.

부산광역시는 다복동 도시재생사업 홍보대사로 인기 개그맨 김영민(사진) 씨를 위촉했다고 14일 밝혔다.

부산시에 따르면, ‘다함께 행복한 동네’란 의미의 ‘다복동’ 도시재생사업은 ▲다복동패키지사업 ▲행복마을사업 ▲마을공동체 역량강화 및 청년발전소 등을 통해 청년뿐 아니라 마을 주민의 건강한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도시재생 콘텐츠가 포함돼 있다.

부산시는 다복동 도시재생사업의 대시민 홍보를 위해 부산거주 연예인인 개그맨 김영민 씨를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영민 씨는 국내 대표 공개 코미디 프로그램인 ‘개그 콘서트’에서 국민내시로 활동하면서 전 국민의 많은 관심을 받은 바 있다. 현재는 도시재생사업으로 설립한 해운대 문화놀이센터에서 지역 주민을 위한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주민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에 다복동 도시재생 사업 홍보대사로 위촉된 개그맨 김영민씨는 도시재생사업과의 인연을 계기로, 주민이 행복하고 주민의 의견이 시정에 적극 반영되는 다복동 도시재생사업이 될 수 있도록 소통 전도사로서의 역할을 하게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부산=김두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2017 철도의 날] 대한민국 철도정책-국토교통부
2
현대건설·대림산업, '고덕 아르테온' 10월 분양···고덕 새 랜드마크 부상 '기대'
3
[2017 철도의 날] 노인 무임승차, 적자주범 Vs. 교통 복지 '대립각'
4
[인터뷰] 김형욱 철도영업본부장 "현대로템, 고부가가치 산업 견인···해외사업 성공수행 만전"
5
호반건설, 사랑의 쌀 전달 사회공헌 박차
6
철도공단 수도권본부, 경춘선 폐선 유휴부지 태양광발전 추진
7
“철도박물관 주말 나들이 어떠세요?”···17日 무료입장